[역사] 대동여지도와 청구도

등록일 2003.09.26 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나름대로 열심히 쓴거니깐
참고가 되었으면 좋겠네요...

목차

서론
조선후기 이전의 지도
청구도와 대동여지도의 개괄
대동여지도의 과학성 증명
결론

본문내용

고지도에서는 인간의 지리적 지식이 불완전하였거나 경위도 측정이나 거리와 방위 측정 등과 같은 지도 제작 자료의 측량기술이 발달하지 못하였기 때문에 현대지도에 비해서 공간적 정확성이 상당히 낮다. 대동여지도는 비교적 대축척의 지도로서 제작 당시인 19세기 중반 우리나라의 지리적 상황을 비교적 자세하게 표현하고 있으나 공간적 정확성 측면에서는 현대지도와 약간의 차이가 있다.
대동여지도와 현대지도의 공간적 형태에 관한 비교연구는 이찬이 두 지도를 중첩하여 비교한 것이 있다. 그에 의하면 서해안과 남해안의 해안선은 별 차이가 없으나 동북부지역의 압록강 상류지방, 동해안의 울진 부근, 압록강 상류의 중강진 부분은 현대의 지도와 차이가 있다고 한다. 특히 위도적 차이보다는 경도적 차이가 많은 점에 대해서 첫째, 당시 정확한 천문시계인 크로노미터가 없었기 때문이라고 추측하고, 둘째, 우리나라의 교통로는 남북방향으로 발달되어 있어 동서방향의 도로가 적었고, 산지관계로 동서거리의 측정이 부정확하였기 때문이라고 판단한다. 즉 과학기술수준의 낙후와 지형적 요인으로 편차가 형성되었다는 것이다.
김상수는 정확성, 축척, 도법 등의 관점에서 대동여지도와 현대지도를 기하학적 방법으로 비교하였다. 그는 여러 도법의 지도 중 메르카토르 도법의 현대지도가 대동여지도에 근사하다고 판단하면서, 두 지도를 중첩하여 잘 부합되는 지역과 그렇지 않은 지역을 구분하였다. 그에 의하면 잘 일치하는 지역은 ‘비교적 관측이 용이하고 교통이 편리한 해안선과 하천’ 지역이며 잘 맞지 않는 지역은 ‘중강진, 백두산, 제주도, 함경남도 일부의 동해안’ 으로 이들은 해발 2000m 이상의 산악지역이고, 당시 북극고도 측정에 어떤 지형적 영향으로 부합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김상수 역시 대동여지도의 편차는 지형적 요인에 의해 형성된 것이라고 판단하고 있으며 이러한 편차가 지역별로 형성되고 있음을 언급하고 있다.

참고 자료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
韓國의 古地圖, 범우사, 1991.
김두일, 「大東輿地圖의 圖法에 관한 硏究」, 『地理學』제 29권 제1호, 大韓地理學會, 1994, pp. 39~45.
, 「大東輿地圖의 空間的 正確性」, 『文化歷史地理』6호, 韓國文化歷史地理學會, 1994, pp. 31~43.
김상수, 대동여지도 제작의 측지학적 분석, 연세대학교 산업대학원, 1988
양보경, 대동여지도, 한국사시민강좌 23집(일조각), 1998
,『대동여지도』를 만들기까지, 한국사시민강좌 16집(일조각), 1995
원경열, 「大東輿地圖 : 現代 地圖學的인 考察」, 『地理學』제 26권 제 2호, 大韓地理學會, 1991, pp. 151~163.
이상태, 한국고지도 발달사, 혜안, 1999
전상운, 한국 과학사의 새로운 이해, 연세대학교 출판부, 1998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