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치 클리닉 가다를 읽고

등록일 2003.09.2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 들어가며...
☺ 기억에 남는 줄거리
☺ 작품에 대한 감상
☻ 마치며...

본문내용

☺ 기억에 남는 줄거리
‘원장’과 ‘소정’은 함께 음치클리닉을 운영하고 있었는데 음치교정을 담당하는 것은 ‘원장’이고 ‘소정’은 고객 관리나 스케줄 관리 등을 봐주는 비서 격이었다. 이 둘은 서로 맘에 들어하진 않았지만 자신의 돈벌이에 도움이 되기 때문에 계속 함께 일하는 것 같았다. 클리닉에는 자영업자들을 비롯하여 변호사, 교사, 회계사, 고급 공무원 등 일반 샐러리맨들과 신입사원, 신입생 등이 많이 찾아왔고 무엇보다도 현직 의사들의 수요가 가장 꾸준했다. 하루하루가 별 사건없이 그저 음치를 가진 사람들을 고쳐주며 지나가던 어느날, ‘진 선생’이라는 사람이 클리닉을 찾았다. 힐끗 보기에 까탈스런 인상을 가진 그는 음치를 가졌다기 보다 과민성 때문에 노래 부르는데 대한 불안감을 가지고 있었다. 원장의 설명이 계속되던 중 갑자기 ‘진 선생’은 원장의 손을 덜컥 잡고는 사실은 더 큰 문제가 있다며 그 사연을 얘기하기 시작했다. 처음에 짜증난다고 생각하며 듣던 ‘원장’은 그가 자기는 노래를 부를 때 제목이나 노래 가사, 음조가 비슷한 다른 노래와 자꾸 바꿔부르게 된다고 말하자 갑자기 호기심이 번뜩이기 시작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