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송미술관에 다녀와서

등록일 2003.09.23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2층에 올라가서는 인상 깊었던 그림이 많았다. ‘포대화상’의 그림과 ‘사슴에게 선경을 가르침’이라는 그림이 특히 인상 싶었다. ‘포대화상’의 그림은 어떤 자루를 들고 있는 어떤 분이 어느 한 곳을 바라보면 웃는 그런 그림이었고, ‘사슴에게 선경을 가르침’의 그림은 산에서 사슴이 어떤 도인 앞에 앉아있어 무엇인가를 배우는 그런 내용의 그림이었다.
포대화상의 그림은 항상 웃는 그런 모습을 그린 것이 나에게 마음에 와 닿았다. 물론 우리도 항상 웃어야 하겠지만 세상을 살다보면 웃는 일보다 화나는 일이나 나쁜 일들이 더 많기 때문이다. 그걸 보면서 우리도 항상 저렇게 항상 웃음을 간직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다. 그리고 ‘사슴에게 선경을 가르침’이라는 그림은 많이 색달랐다. 어떤 도인(?!)(그냥 사람인지도 모르겠습니다.)이 사슴을 앞에 앉혀두고 뭔가를 가르치는 그런 그림이었다. 자연의 아름다운을 가르치는 듯 했다. 사람을 가르치는 것이 아니라, 동물을 가르치는 것이라서 눈에 확 뛰었던 것 같다. 2층에 전시되어 있는 그림은 도교적이고 불교적인 그림이 많이 전시되어있었다. 물론 동물을 소재로 한 그림도 많았다. 십장생이라서 그런지 몰라도 사슴, 달 그리고 바위를 소재로 한 그림이 특히 많았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간송미술관 화훼영모대전 감상문 2페이지
    2010년 10월 17일 가을 하늘이 유난히 청명하던 날에 나는 간송미술관에서 열리는 가을전시에 참석하였다. 공교롭게도 한성대입구역 근처의 아파트에서 거주하고 있는 나는 다른 수강생들보다 가벼운 마음으로 10시쯤에 집 밖을 나..
  • [간송 미술관 A+] 간송 미술관 다녀와서, 감상문, 레포트, 기행문 2페이지
    가장 먼저 든 의문은 ‘무엇이 사람들을 간송미술관으로 이끄는가?’였다. 쌀쌀한 날씨와 줄어들 기약 없는 긴 줄, 기다리는 시간에 반비례할 정도로 짧은 관람시간에도 많은 사람들이 장사진을 이루었기 때문이다. 더욱 놀라운 점은 이..
  • 간송 미술관 관람기 2페이지
    간송미술관 관람기 10월 29일 간송미술관 전시회의 마지막 토요일, 나는 사진만으로도 나를 사로잡았던 조선 말기의 그림들(솔직해져 본다면, 혜원 신윤복의 작품)을 직접 볼 수 있다는 생각에 부푼 마음을 부여잡고 미술관..
  • 간송미술관 탐방기 3페이지
    사람들은 가끔 “당신이 백만장자가 된다면 무엇을 하시겠습니까?” 라는 말을 한다. 이에 어떤 이는 으리으리한 집을 사겠다고 하기도 하고, 어떤 이는 보기만 해도 시선이 딱 꽂히는 멋진 차를 사겠다고 하기도 한다. 이 물음을 조..
  • 간송미술관 답사기 1페이지
    2012년 10월 26일 ‘전통시대 한국인의 삶과 문화‘ 수업을 같이 듣는 사람들과 같이 간송미술관에 다녀왔다. 미술관은 서울 성북구 성북동에 위치해 있었고 학교로부터 멀지 않은 곳이라서 미술관까지 가는데 오래 걸리지 않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간송미술관에 다녀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