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경영

등록일 2003.09.22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경제학적으로 미술품이란 미적효용을 주는 소비재의 역할과 일정한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 투자 수단이라는 양면성을 갖고 있다. (Bonus, H. and Ronte, D.(1997)) 미술품은 그 가치가 애호가들이 판단하는 주관적 선호에 의해 결정이 되지만 장기적으로 다른 자산과 마찬가지로 자본 이득을 기대할 수 있다. 심지어 미술품의 투자 수익률까지 연구가 되기도 한다. Frey and Pommerehne(1989), Agnello, R. and Pierce, R.(1997), Bonus, H. and Ronte, D.(1997), Chanel, O. Gerard-Varet, L., and Ginsburg, V.(1996) 등이 미술품의 투자적 가치에 대한 연구들이다. 90년 초 잠시 투기의 대상으로 미술품이 부각되기는 했어도 아직 우리 미술계는 자본력이 있는 전문적인 화상들과 국제적 옥션 하우스와는 거리가 먼 소규모의 영세한 시장일 뿐이다. 오히려 양도세 논쟁에서 보았듯이 실체를 잘 모르는 사람들에 의해 과대평가되는 위험이 있기도 하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