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피노키오는 사람인가 인형인가

등록일 2003.09.21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6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책은 철학사 상의 유명한 인물이나 주제에 대해 같이 생각하면서 읽어 나갈 수 있도록 씌여졌다. 대화체의 쉬운 표현이어서 고등학생 정도의 사고수준인 사람이라면 누구라도 편하게 철학의 주요명제에 대해 접근할 수 있다. 이야기를 따라가며 책을 읽는 동안 자연스럽게 생각하는 힘이 길러지리라고 생각한다. 매우 아리러니하지만 근대적 시민의식과 주체적 사고의 중요성을 요즘 엉뚱하게도 축구에서 보여주고있다. 히딩크가 말하는 생각하는 축구가 바로 그것이다. 히딩크는 어떤 선수가 플레이를 하면 '왜' 그러한 플레이를 했는지 꼭 물었다고 한다. '왜'냐고 묻는 것이야말로 철학의 출발이 된다.

칸트의 도덕의지를 받아적고 플라톤의 이데아론을 외우는 것이 철학이 아니다. 일상생활에서 나에게 요구되는 것들에게 분연히 '왜'냐고 묻는 것에서 철학이 나오고, 주체적 의식이 나오고, 히딩크가 말하는 '창조적인'플레이가 나온다. 이 책은 우리에게 '왜'냐고 묻고, 나아가 어떻게 생각할 것인가하는 문제에 길잡이가 되어준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독서감상문-경영철학 얼마나 있어야 충분한가 3페이지
    1. 독서포인트 과거 케인스는 미래에 자본이 풍족해지면 더 이상의 노동으로부터 오는 고통은 사라질 것이라고 예견했다. 하지만 지금 현실은 어떠한가? 사람들은 여전히 노동의 고통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자본은 축적되는 상황에..
  • 길 위의 철학자 독후감 3페이지
    에릭 호퍼는 1902년 독일에서 태어나 가족이 모두 뉴욕으로 이주했다. 1941년에 본격적으로 책을 쓰기 시작했다. 나치즘의 광풍 속에 제 2차 세계 대전이 발발하고, 그에 따른 유럽의 황폐화 직후에 『대중 운동의 실상』이라는..
  • 스티븐 로의 『돼지가 철학에 빠진 날』 서평 5페이지
    8개의 질문 스티븐 로의 『돼지가 철학에 빠진 날』은 그동안 접해온 딱딱하고 혼란스러운 철학책과 달리 쾌활하고 직접적인 질문을 던지며 우리에게 다가온다. 웃음을 유발하는 제목과 더불어 살아오면서 한 번쯤은 생각..
  • [독후감,독서감상문] 철학에세이 - 사회복지학의 밑바탕이 되는 철학 3페이지
    책의 외형은 철학책답게 깔끔하고 심플하면서도 위엄이 있는듯하여 쉽게 손에 잡히지 않았지만 책을 펴본 순간 깔끔하게 분류되어있고 단락이 나누어져있어 편하게 읽을 수 있었다. 어려울 것 같다는 불안감을 갖고 책을 막 펼쳤는데 목차..
  • [독후감] ‘돼지가 철학에 빠진 날’을 읽고(1,324글자) 1페이지
    ‘돼지가 철학에 빠진 날’을 읽고 철학은 내게 있어 그리 가깝게 느껴지는 분야가 아니었다. 그래서 이 책의 독후감을 미루고 또 미루었던 것이 사실이었다. 이렇게 나는 호기심 반 걱정 반으로 책을 샀다. 제일 처..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독후감] 피노키오는 사람인가 인형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