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인이야기10권을읽고

등록일 2003.09.21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로마만이 지중해를 ‘내해(內海)’라 부를 수 있었으며, 왜
오늘날까지 위대한 제국으로 이름을 남길 수 있었을까

본문내용

고대의 서양문화라 하면 이집트, 시리아, 그리스, 페니키아, 히타이트, 바빌로니아를 비롯한 여러 고대 국가들을 생각할 수 있겠으나 개인적으로 그 중 단연 으뜸이라 생각하는 것은 로마이다. 수많은 국가들 중에서 왜 유독 로마만이 지중해를 ‘내해(內海)’라 부를 수 있었으며, 왜 오늘날까지 위대한 제국으로 이름을 남길 수 있었을까. 나와 같은 이러한 생각으로 여러 역사가들과 작가들이 로마에 대한 책을 썼으며 그 중 내가 읽은 책이 바로 시오노 나나미의『로마인 이야기』였다. 이 책은 아직 3명의 현제―트라야누스, 하드리아누스, 안토니우스 피우스― 시대까지밖에 다루지 않은 미완성의 책이라 감상문을 쓰기엔 약간의 무리가 따르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책에 대한 감상문을 쓰기로 결심한 것은 바로 최근에 발간된 10권 때문이다. 이 10권에 로마를 쌓아올린 유명인사들의 ‘업적’을 떠난 로마 문화에 대한 작가의 견해가 결집되다시피 했기 때문이다. 다시 말해 지금부터 내가 쓰고자 하는 것은 인물과는 무관한 로마 문화 그 자체에 대한 감상문이다.
제 10권의 제목은 ‘모든 길은 로마로 통한다’ 이다. 주로 인물사를 다뤄온 작가답지 않게 이 책은 특이하게도 로마의 ‘인프라스트럭처’(infrastructure)에 대해 다루었다. 왜 그랬을까를 알기 위해 머리말을 읽어보니 꽤 흥미로운 이야기가 눈에 띄었다.
‘몰레스 네케사리에’(moles necessarie). 라틴어인 이 구절은 번역하면 ‘필요한 대사업’이 된다. 게다가 이 말을 사용한 문장들 중에는 ‘사람이 사람다운 생활을 하기 위해 필요한 대사업’이라는 구절이 있다. 인프라야말로 로마 문명의 위대한 기념비라는 역사학자들의 찬사에도 불구하고 정작 로마인 자신이 남긴 인프라에 대한 기념비는 하나도 없다. 그들은 이 대사업을 인간다운 생활을 하기 위해 필요한 일이라고 생각했을 뿐이니까. 고대에 살았던 로마인은 ‘공’과 ‘사’의 구분을 어떻게 생각하고 있었을까, 이에 대해 작가는 로마인이 ‘사람다운 생활을 하기 위해 필요한 대사업’이라 정의한 그들의 인프라를 다루어보면 그 의문에 대한 해답을 얻을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하여 종전과는 전혀 다른 스타일의 글을 쓰게 되었다고 밝히고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로마인이야기-10편을 읽고 3페이지
    ‘20대 공부에 미쳐라‘에 이어 교수님께서 ‘로마인 이야기’ 책을 권해 주셨다. 책이름을 듣고는 별로 재미없을 것이라고 생각했지만, 읽어보니 흥미롭고 재미있는 부분들이 많았다. 학교를 다니면서 로마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듣고 사진도 많이 봤지만 교수님께서 책을 권해주실..
  • [로마인이야기 ] 로마인이야기를 읽고 16페이지
    1. 서론. 로마인 이야기를 읽게 된 동기 로마인 이야기를 처음 접하게 된 것은 지금으로부터 2년 전의 일이다. 평소 역사에 대해 관심이 많았던 나는 동네 책 대여점에 꽂혀 있는 로마인 이야기를 빌려다 보기 시작했다. 하지만 책 대여점에서는 대여 기간이 불과 3일 밖에..
  • 로마인 이야기 독후감 5페이지
    1. 줄거리 요약 기원전 167년 그리스에서 천명의 인질이 로마로 끌려 왔는데 그중 하나가 폴리비오스 였다. 인질이라고는 하지만 로마인들이 그리스 문화에 대한 관심이 많았기 때문에 그 천 명의 인질들은 제각기 촌락의 유력자에게 맡겨졌다. 게다가 그리스..
  • 로마인 이야기 10 을 읽고 6페이지
    로마인은 사람이 사람다운 생활을 하는 것을 문명이라는 한 마디로 표현했다고 한다. ‘문명’을 뜻하는 말은 모두 라틴어의 ‘키빌리타스’를 어원으로 삼고 있으며, 과거 로마인들은 사람다운 생활을 하기위해 가도․ 다리․ 수도 등을 축조하였으며 이러한 기반시설, 즉 인프라를 ..
  • 로마인 이야기(카이사르의 국가경영전략) 6페이지
    1. 개 요 Gaius Julius Caesar. 카이사르는 로마 공화정 말기의 정치가이자 장군으로서 로마인 이야기에서 4, 5권에 걸쳐 서술되는 인물이다. 아마도 공화정에서 제정으로의 체제변화에 있어 가장 큰 영향력을 미친 인물이기에 두 권에 걸쳐 서술되었을 것이다..
  • 로마인이야기10-모든 길은 로마로 통한다 독후감 3페이지
    처음에 ‘로마인 이야기 10 모든 길은 로마로 통한다’ 책의 표지를 보았을 때 로마인들의 역사와 문명에 대해 재미있는 사건을 통해서 재밌게 이야기를 해주는 책으로 보였다. 하지만 표지를 보았을 때의 느낌과는 다르게 과학적인 설명과 함께 생소한 단어도 나오면서 약간의 어..
  • 로마인 이야기7권 서평 2페이지
    `구관이 명관이다`라는 말이 있다. 이알은 다양하게 해석되지만 대표적인 것은 역시 지난 간 것에 대한 아쉬움일 것이다. 하지만 난 이 말을 이렇게 해석한다. `선임자가 잘났으면 후임자는 어찌됐든 평가 절하 당할 수박에 없다`.로마의 초대황제 `아우구스투스`는 70대까지..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로마인이야기10권을읽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