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불태운 인공기와 성조기

등록일 2003.09.18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2,000원

목차

Ⅰ. 들어가며
Ⅱ. 인공기와 성조기의 소각과정
1. 인공기 소각과정
2. 성조기 소각과정
Ⅲ. 인공기와 성조기 소각의 의미
1. 국기소각의 의미
2. 인공기와 성조기 소각의 의미
Ⅳ. 결론
※ 참고문헌

본문내용

우리나라에는 외국의 국기 모독죄가 있다. 형법 109조가 그것이다. ‘외국의 국기(國旗), 국장(國章)의 모독’조항이다. 외국을 모욕할 목적으로 그 나라의 국기 또는 국장을 손상, 제거 또는 오욕한 자는 2년이하의 징역이나 금고 또는 3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고 되어있다. 시효는 3년이다.
최근 반전반미 집회에서 성조기나 부시 대통령의 인형이 불타고 있고, 반북반핵 집회에서는 인공기나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사진이 찢겨지고 있다. 이는 보수 진보세력간의 갈등으로 빚어진 사건으로 이러한 사건들을 단순히 위와 같이 법해석의 차원을 넘어서서 그 내면에 담겨져 있는 의미를 파악해야 하는 노력이 필요하다. 따라서 여기서는 미국의 성조기와 북한의 인공기의 소각과정을 살펴보고 그 의미를 살펴보고자 한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사회 사범] 인공기 성조기소각사건에 대해 3페이지
    Ⅰ. 들어가며 최근 진보단체와 보수단체들의 성조기와 인공기 소각사건이 잇따라 발생하였다. 지난 달 15일 광복절을 맞아 서울 시내 곳곳에서 진보단체와 보수단체의 각종 집회가 잇따라 열렸다. 이들은 각각 그들의 입장을 표명하며 성조기와 인공기를 소각함으로 인해 각자의 의..
  • [정치외교학] 성조기 인공기 소각과정과 그 의미 12페이지
    REPORT 불타는 성조기· 인공기는 정치적 표현의 자유의 일환인가 학과: 학년: 학번: 이름: < 목차> 1.들어가며 2.인공기, 성조기 소각과정 1)반핵반김 국민대회 2)'미군재판' 반대 시위 & 반미집회 3.인공기 소각에 대한 찬반의견 1)찬성입장 2)반대입장 3..
  • 인공기 성조기 소각사건 7페이지
    REPORT -성조기·인공기 소각에 대해- 과 목: 일반사회교육론 담당교수: 김 경 호 교수님 학 과: 법학과 학 년: 3 학년 학 번: 9914493 성 명: 정 래 은 《차례》 Ⅰ. 사건의 발단 및 전개 1. 성조기·인공기 소각의 발단. 2. 전개과정. Ⅱ. 국기..
  • 소에 있어서 性周期 同期化 (Synchronization of Bovine Estrus Cycle) 8페이지
    한국동물번식학회 Reproductive & developmental biology 任京淳
  • 소에 있어서 性周期 同期化 (소에 있어서 성주기 동기화) 8페이지
    한국동물번식학회 Reproductive & developmental biology 任京淳
  • 미국 헌법과 인권의 역사 5페이지
    세계의 최강대국 미국. 그리고 이 나라 원칙에 대한 원동력을 제공하는 미국 연방대법원. 책에 나온 과거 미국의 여러 판례를 읽으면서 우리 한국사회에 시사하는 점과 우리가 개선해야 할 점을 생각해 보게 된다. 특히 미국의 수정헌법 제 1조, 표현의 자유는 그 어떠한 권..
  • 조영남 태극기 VS Jasper Johns 성조기 2페이지
    조영남「태극기」 VS Jasper Johns「성조기」 ? 작품선정이유 평소 팝아트류의 현대미술을 선호하는 편이다. 국내에 앤디워홀, 키스헤링 展이 열렸을 때, 환호하던 사람 중 하나다. 지난여름, 휘트니 미술관에서 온 ‘이것이 미국 미술이다’를 접했고, 전시의 시작을 ..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시사] 불태운 인공기와 성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