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학] 명품브랜드 경제학적 현상에 대해서

등록일 2003.09.18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서론
본론
결론

본문내용

서론
‘패션’하면 제일 먼저 떠올리는 국가가 프랑스 라는 것은 동의하지 않을 수 없다. 그것은 바로 브랜드의 힘이라고 할 수 있는데 오늘날 명품 브랜드는 흔히 고가격의 사치품으로 치부되고 있지만 명품 브랜드는 그 나라의 문화를 대표하는 유명 브랜 드인 경우가 많다. 최근 한국을 방문한 프랑스의 명품 연합회 "코미테 콜베르"의 회장 '알랭 테이텔범'은 명품 브랜드야말로 그 나라의 정서를 담고 있는 문화 상 품이라고 주장하였다. 이러한 맥락에서 볼 때 명품 브랜드란 결론적으로 오랜 기 간 동안 그 나라의 역사와 함께 성장하면서 특정 문화를 스스로 구체화시킨 하나의 산물인 것이다.
여기서, 이러한 일련의 경제학적 현상을 명품 브랜드의 예를 통해 구체적으로 알 아 보기로 한다.

본론
명품 브랜드의 하나인 "에르메스(Hermes)"는 1837년 '티에리 에르메스(Thierry Hermes)'가 파리의 마드레인 광장에 승마용 액세서리를 전문으로 하는 마구상을 설립하면서 시작되었다.

후일 가업을 승계한 그의 아들인 '샤를 에밀 에르메스'의 대에서는 만국박람회(1878년)에서 영예의 대상을 차지함으로써 전 세계의 왕실과 귀족들에게 안장과 마구용품을 납품하게 되었다. 산업화가 한창 가속화되던 시대에도 그 변화의 흐름을 놓치지 않고 민감하게 대처하면서 독일, 네덜란드, 벨기에, 폴란드 및 러시아 등 세계시장의 개척에 나선 결과, 루마니아와 스페인의 국왕들, 일본, 러시아, 요르단의 황제들, 그리고 프랑스, 페루, 필리핀의 대통령들과 같이 세계적으로 명성 높은 재계 및 정계의 유명인사들을 고객으로 확보할 수 있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