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소설] 김승옥의 서울 1964년 겨울

등록일 2003.09.18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1. 줄거리
2. 나름대로 감상

본문내용

제목 그대로 1964년 겨울에 나는 포장마차에서 안씨성을 가진 대학원생을 만나 이야기하다 어떤 사나이와 동행하게된다. 여관에 들어가 이야기를 나눈다. 그 사나이가 아내의 시체를 팔고 받은 돈을 쓰자며 넥타이도 사고 귤도 사면서 돈을 쓰고 불더미에 던진다. 어떤 여관에 셋이 들어가 잔 다음날 그 사나이가 자살했다고 듣는다. 이 처럼 그 사나이는 현실에 적응하지 못한 현대인이다. 그리고 서울은 현대 도시이다. 이처럼 서울에서 적응하지 못한 그 사나이의 마지막 종결지는 결국 죽음이었다. 이 처럼 현대인이 허무한 삶의 의식을 잘 보여주는 소설이다. 그리고 계속되는 세 등장 인물의 대화는 무의미한 입씨름 같은데, 이런 대화들은 내용이 없고 무의미하다. 술에 취해 주절거리는 듯하기도 하고 왠지 모를 의미가 담겨 있는 듯하지만 의미 없는 이런 대화들은 그들의 허무한 인생관이나 고독, 삶에의 무심함을 보여준다.
또, 작가는 인간의 이기심을 매우 극단적으로 다루고 있는 것 같다. 안은 지독히도 이기적인 인간이다. '나'도 이기적이기는 마찬가지이다. 그들이 나누는 대화를 읽으면서 인간은 겉으로는 다른 사람들과 더불어 사는 것처럼 보여도 본질적으로는 결코 통합될 수 없는 존재라는 생각을 해보았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독후감]서울 1964년 겨울 3페이지
    서울, 1964년 겨울`을 읽고 수십 년 전의 서울의 밤거리는 과연 어떠한 모습이었을까. 네온사인이 반짝거리고, 추운 날씨에 몸을 잔뜩 웅크린 사람들이 발길을 재촉하고, 포장마차에 앉은 사람들이 술잔을 기울이는 모습은 현재..
  • 서울1964년 겨울 감상문 1페이지
    김승옥의『서울 1964년 겨울』은 굉장히 춥다. 겨울이어서 춥고, 1964년의 시대라서 춥다. 그리고 작품속의 현대인들이 춥게 느껴진다. 이것이 내가 작품을 읽고 느낀 첫 번째 느낌이었다. 나는 어떤 문학을 읽고 난 후, 처음..
  • 김승옥 <서울 1964년 겨울> 감상문 3페이지
    * 5줄로 요약한 작품 세계 작품 속 주인공인 ‘나’는 육군사관학교에 지원했다가 낙방하고, 군대에서 제대한 뒤 현재는 구청에서 일을 하고 있다. 선술집에서 25살 동갑내기인 ‘안’을 만나는데, ‘안’은 부잣집 아들로 대학원생..
  • 서울 1964년 겨울을 읽고 - 너의 세계, 그리고 나의 세계 2페이지
    소설의 초반부에서 ‘안’과 ‘나’는 선술집에서 대화를 나눈다. ‘파리를 사랑하느냐’는 물음으로 시작된 대화는 ‘꿈틀거리는 것을 사랑하느냐’는 물음에서 서로간의 견해차로 서먹한 분위기를 만든다. 그러던 중 ‘나’는 심각한 얘기를..
  • 김승옥의 서울, 1964년 겨울을 일고 3페이지
    ‘서울, 1964년 겨울’은 김승옥의 단편소설이다. 김승옥은 일본 오사카에서 태어났으나 전남 순천에서 어린 시절을 보냈다. 바닷가의 체험은 나중에 그의 소설의 주요 모티브가 되었다. 대학 시절 <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현대소설] 김승옥의 서울 1964년 겨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