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감상문] 취화선 전문적인 감상문

등록일 2003.09.14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1. 임권택 감독의 변화
2. 장승업을 자유정신의 소유자로 그렸다.
3. 장승업은 새로운 회화정신
4. 시중 時中이란 시대와 함께 간다는 것이다
5. 살불살조
6. 장승업의 소스
7. 그러나 장승업이 궁극적으로 만나는 것은 조선의 아름다운 자연이다
8. 그런 침묵의 언어
9. 다만 이 영화 속의 여인상은 좀 전형적
10. 헌사

본문내용

1. 임권택 감독의 변화 : 전에는 한 시대 속의 인간을 그리면서도 인간만을 포획하기 위해 시대를 들러리로 세웠던 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이름하여 몰가치적 휴머니즘. 이때의 인간은 몹시 인간적이고 초시대적이긴 하지만 죽은 인간이다. 내가 임권택 감독의 영화들에서 생기를 느끼지 못했던 점이었다. 근데 취화선에서는 생각이 달라진 것 같다. 어떻게 달라졌을까.

2. 장승업을 자유정신의 소유자로 그렸다.
한마디로 그는 '저 아래로 내려가는 자'로 보인다. 당시는 문인화가 득세하던 주자학의 시절이다. 외세가 몰려들고 경제 활동의 시스템도 변하고 있었지만 선비들은 오직 '문기 文氣' 즉 문인의 기개를 최고로 치던 시절이었다.
백성을 편안케 하기보다는 개인적인 기개를 높임으로서 아름다운 이름 을 역사의 하류까지 보내는 것이 목표였다. 즉 주자학의 그런 도그마에 대해 문인화는 회화적 응용인 셈이었다. 홀로 고고하기 그지없는 추사의 세한도를 보라. 그런 시절에 장승업은 '속취 俗臭' 즉 세속의 심정을 자신의 회화에 담지하려고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