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카리브해의 소국들에 대한 조사

등록일 2003.09.05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1.안티과-바르부다
2.바베이도스
3.바하마
4.도미니카 연방
5.그레나다
6.자메이카
7.산크리스토발-네비스
8.산빈센트-그레나디네스
9.산타루시아

본문내용

4 도미니카 연방
면적은 751㎢, 인구는941,191명에달한다 최대 폴 46.4KM 최대 길이가 25.6KM이다. 남북으로 산악지대가 뻗어 있으며산지 하단에는온천이 산재한다. 산이 많고 수목이 우거져 있다. 주민들은 해안지대에 밀집해 있다.많은 강과 늪지대가 있다. 열대지대에 위치하고 있으나 기후는 북동부에서 불어오는 미풍으로 온화하다. 기온은 27도정도이고 우기는6~10월 사이,연평균 강우량은 중부 산악지대에서 6350mm 해안지대에선 1800mm에 달한다.이다. 카리브해에 있는 국가로 수도는 산토 도밍고이고, . 서부의 아이티와는 같은 섬을 이분하고 있다.
도미니카는 1492년에 콜럼버스에 의해 발견되어 에스파냐의 식민지가 되었다.1627년 영국인들이 점령한다.1632년에는 최초로 프랑스의 식민자들이 진입한다. 1748년 영국과 프랑스간에 도 미니카 섬의 중립과 가치 협약이 체결된다. 그러나 1763년 파리 조약으로 영국의 소유가 확정되고 1778년 프랑스가 다시 점령했으나 1783년 베르사유 조약으로 영국의 소유가 확정되었다. 그 이후로도 프랑스의 침입이 있었으나 결국 영구의 소유가 확정된다.
16세기 중에 원주민은 전멸하였고 아프리카 흑인노예가 대량으로 수입되어 사탕수수 재배에 혹사되었다. 1795년 바젤조약에 의하여 프랑스에 이양된 이래 아이티군에 의한 점령·독립, 에스파냐통치, 재독립, 아이티에 의한 재점령 등으로 고난의 역사를 거쳤으나 1844년 드와르테의 지도하에 공화국의 성립을 선언하고 현재의 국가기초를 다졌다. 그러나 그 후에도 군벌과 결탁한 토지귀족의 배신행위 때문에 1862∼1865년의 에스파냐 지배를 비롯하여 반란·독재의 반복으로 정치정세는 문란해지고 결국 19세기 말 이후에는 미국의 지배 하에 놓였다. 미국은 1917∼1924년 ‘권익의 보호와 질서유지를 위하여’ 해군을 파견하여 1941년까지 세관을 관리하였다.
미국의 동의를 얻어 1930년에 정권을 장악한 라파엘 트루히요는 족벌정치로 민심을 상실하여 1961년에 암살되고, 1963년의 총선거로 발족했던 도미니카 혁명당의 보슈 정권도 7개월간의 집권으로 종말을 고했다. 1965년 4월 대령 카마뇨 등 청년장교들이 보슈의 복귀를 요구하는 쿠데타를 일으켰으나, 미국의 지지를 얻지 못하여 실패로 끝나고, 1966년 6월의 선거에서 호아킨 발라게르가 보슈를 누르고 대통령이 되었다. 그러나 3기에 걸친 대통령 임기 중 정계부패와 인플레의 증대로 1978년 5월의 대통령선거에서 처음으로 야당인 혁명당의 안토니오 구스만 페르난데스에게 패하였고, 8월에는 구스만이 대통령으로 취임하여 처음으로 평화적인 정권교체를 이룩하였다.
1982년의 대통령·국회의원 선거에서는 도미니카 혁명당의 살바도르 호르헤 블랑코가 대통령으로 선출되었고 1986년의 선거에서 호아킨 발라게르가 재선되었다. 이후 기독교 사회개혁당과 도미니카 혁명당 2개당이 번갈아 정권을 장악하는 양당정치의 형태를 띠어왔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