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과 예절] 『혼인례의 허례허식과 과소비』에 대하여

등록일 2003.09.05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여러분께 많은 도움이 되었음 합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신식 혼인절차는 허례허식과 과소비로 엉망이 되고 있다. 한겨례 신문의 한 기사를 보면 한국소비자보호원 책임연구원 황정선 박사는 ꡒ혼례문화는 지난 30년간 대표적인 허례허식으로 간주돼 왔지만 아직도 흥청망청한 구태를 벗지 못하고 있다ꡓ고 말했다. 허례허식적인 예단과 예물, 큰 것, 새 것, 고급스런 것만을 고집하는 살림장만, 무분별한 하객초청, 수많은 인파로 시장판을 연상케하는 결혼식장, 엄청난 음식물쓰레기를 양산하는 피로연, 공과금 또는 뇌물 성격의 축의금 등, 어느 것 하나 달라진 것이 없다는 것이다. 폐습을 바로잡아 전통혼례의 정신을 되살리는 혼인예법의 정립이 시급히 요구되고 있다. 맞선과 교제 후 사주를 보내는 단계에서 이미 당사자간의 교제가 이루어지고 서로 혼인하기로 합의가 된 다음에 절차만을 밟기 위해 사주를 보내는 경향이 있다. 사주를 보내는 이유는 남녀가 혼인해서의 길흉화복을 점쳐서 혼인 여부를 결정함과 혼인날짜를 참고하는 데에 의미가 있는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