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학] 북한정권 수립과정에서 공산주의의 활동은 어떠했는가??

등록일 2003.08.29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한민족 5천년의 역사 속에서 한 핏줄 한 형제로서 민족동질의식을 지니고 살아온 우리 민족은 분단 반세기 동안 그 이질화가 극도로 심화되고 있다. 1946년 8.15의 광복의 기쁨이 가시기도 전에 한반도 남쪽에는 대한민국정권이 북쪽에는 북한정권이 수립되어 서로 다른 체제하에 근 반세기를 보냈다. 더욱이 북한 땅에는 마르크스 레닌주의에 바탕을 둔 혁명사상체제하에서 공산주의 정권이 들어선 것이다. 공산주의 정권이 들어서기까지 공산주의 운동가들의 많은 활동들이 있었는데 그 중에서도 소련파에 대해 설명하겠다.


해방당시 북한지역에는 민족해방 투쟁경력을 지닌 다양한 좌익세력이 분화상태로 존재해 있었다. 그렇기 때문에 당 건설 초기 조선노동당의 권력구조는 다양한 세력을 당 구조 속에 하나로 묶는 정치 연합의 형태를 띨 수밖에 없었다.
해방당시 북한지역에서 지도세력을 부상하려면 최소한 다음의 두 가지 조건을 갖추고 있어야 했다. 첫째, 당시가 일제 식민지의 질곡 속에서 벗어난 해방정국이었기 때문에 민족해방운동의 경력이 필요했다. 둘째, 한반도의 해방이 미·소 대립의 냉전구조 형성의 의미를 지니고 있었기 때문에 소련군이 진주한 북한에서 지도세력으로 등장하려면 기본적으로 좌익 성향을 지니지 않으면 안되었다.

참고 자료

이동 외, 『북한학-정치, 군사, 통일의역동성』, 박영사 , 1996
정인영, 『북한의 정치』, 을유문화사 , 1990
박완신, 『신북한학』서울프레스 , 1997
통일부, http://www.unikorea.go.kr/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