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후감] '파업'을 읽고나서

등록일 2003.08.27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800원

소개글

독후감을 읽고..그에 대한 느낀 점을 솔직하게 기술하였습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솔직히 나는 사회주의적인 소설이나 에세이를 싫어하는 편이다. 왜냐하면 너무 사회주의적으로 치우치다보면 왠지 나 자신도 거기에 매료되기 때문이기도 하고, 무섭기도 하다. 하지만 이런 보수적인 나를 눈뜨게 한 사회주의 소설이 있다. 그것은 '세계를 바꾸는 파업'이였다. 물론 이 책이 학교 수업의 과제이기도 하지만 나름대로 뜻깊은 내용을 읽었다고 본다. 비록 내용 면에서 이해가 가지 않은 부분도 많았지만...
이 책은 역사적 파업 사실들을 시대별로, 국외·국내별로 잘 나눠서 설명하고 있다. 그 내용에 대해 간략하게 알아보자면,
여행을 시작하며(1905년 러시아 혁명과 대중파업)
임금인상과 작업조건 향상, 노동시간 단축을 두고 벌어진 경제파업 등 전 민중적 파업이라 일컬을 정도로 광범위한 파업이였다. 그 뒤엔 피비린내 나는 유혈사태가 숨어있어지만....
한계를 드러낸, 20년대 합법운동의 최대한의 발현(1929년 원산 총파업)
일본에 의해 대외예속적 경제구조를 지닌 상업도시로 변모한 원산에서 조선인 노동자 구타사건을 계기로 발발했다.
동풍에 대한 서유럽의 화답(이탈리아의 '붉은 두 해')
1917년 2월에 시작된 러시아 혁명의 바람은 전쟁의 참화로 고통받는 서유럽을 강타하게 되는데, 이 영향을 이탈리아에서 가장 환영을 받게 된다. 빵배급의 중단으로 인해 토리노 시에서는 러시아식 투쟁이 시작되었고 군대와 노동자사이의 교전이 벌어짐으로써 50명의 노동자가 희생되기도 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