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시] 서지마 시연구

등록일 2003.08.19 한글 (hwp) | 18페이지 | 가격 2,500원

목차

目 次
제 Ⅰ 장 序 論

제 Ⅱ 장 生涯와 文學活動
1. 成長背景
2. 文學活動
제 Ⅲ 장 徐志摩와 新月社
1. 新月社의 成立
2. 新月社의 業績
3. 新月詩派의 活動
제 Ⅳ 장 徐志摩 詩의 藝術性
1. 愛情의 追求
2. 自然風景의 歌頌
3. 社會에 대한 觀心과 參與

제 Ⅴ 장 結 論

본문내용

중국 현대시는 중국 시가의 전통인 5언 7율의 형식에서 벗어나는 詩體 해방으로서, 중국 신문학 건설 초기에 있어 그 성장은 소설이나 희곡에 비하여 더욱 빨랐다. 그러나 백화시의 주창자인 胡適(1891~1962)에 의해 1920년 3월에 발표된 《嘗詩集》을 비롯한 당시의 신시는 진부한 글자들의 모임에 불과하고, 시적 이미지도 전혀 없어 독자들의 관심을 끌지 못했다. 또한 1921년 이후 새로이 형성된 서양의 格律詩는 구식의 平仄과 고정된 押韻에서 벗어나 서양식 리듬과 음률로 바뀌었으나 실질상은 여전히 구속을 받아 비난을 받았었다. 더욱이 민국 7~8년 사이의 문예계는 「혁명문학」과 「프롤레타리아문학」이 성행되고 소련의 문예 정책이 魯迅에 의해 번역되어 문예계를 지배하고 있었다. 이러한 때에 민국 11~12년간 영국에서 돌아온 유학생들이 형성한 「新月詩派」에 의해 서양식 소재와 형식과 내용에 있어서 신시의 새 면모가 구축되었다. 특히「新月詩派」의 지도자격인 徐志摩에 의하여■ 동 서양 格律詩의 장점이 종합되고 元曲과 宋詞의 화려함과 백화가 우아하게 숙련되어 독특한 예술의 경지에까지 이르게 되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翡冷翠山居闲话 (피렌체, 산에 머물러 여담하다.- 서지마) 5페이지
    在这里出门散步去,上山或是下山,在一个睛好的五月的向晚,正象是去赴一个美的宴会,比如去一果子园,那边每株树上都是满挂着诗情最秀逸的果实,假如你单是站着看还不满意时,只要你一伸手就可以采取,可以恣尝鲜味,足够你性灵的迷醉。산 위로 산 아래로, 여기에서 나가 산보를 한다. 눈이 시려울 만큼 아름..
  • 진추하의 우연 발표ppt 11페이지
    우연이라는 추상적 관념을 구체적으로 형상화인생의 오묘한 철학을 상징적으로 표현서지마의 작품중 가장 애송되는 시가 바로 偶然(우연) 루샤오만과 열애에 빠지게 되면서 린후이인에 대한 감정을 내비치고 있는 이 시는 내용과 형식이 가장 완미한 걸작품 시인 천멍쟈는 이 시가 서..
  • [인문] 중용해석 9페이지
    제 1 장(제1장) 천과 인 (天과 人) 1. 天命之謂性이오 率性之謂道요 修道之謂敎니라. 천 명 지 위 성 솔 성 지 위 도 수 도 지 위 교 하늘이 명한 것을 성(性)이라 하고, 성에 따르는 것을 도(道)라하고, 도를 닦는 것을 교(敎..
  • 경제학 원론 윤영상 교수님 summary 해석 과제 26페이지
    1. Economics deals with the way in which resources are allocated among alternative users to satisfy human wants. Economics activity is directed toward..
  • [경기체가]경기체가 죽계별곡 작품분석, 경기체가 서방가 작품분석, 경기체가 한림별곡 작품분석, 경기체가 미타경찬 작품분석, 경기체가 미타찬 작품분석, 경기체가 안양찬 작품분석 20페이지
    Ⅰ. 경기체가 죽계별곡 작품분석 1. 원문 1장 竹嶺南 永嘉北 小白山前 千載興亡 一樣風流 順政城裏 他代無隱 翠華峯 天子藏胎 爲釀作中興 景幾何如 淸風杜閣 兩國頭御 爲 山水淸高 景幾何如 2장 宿水樓 福田臺 僧林亭子 草菴洞 郁錦溪 聚遠樓上 半醉半醒 紅白花開 山雨裏良 爲 遊寺..
  • [신학과]구약개론 12페이지
    이 책의 저자는 앤드류 E. 힐(Andrew E. hill)과 존 H. 월튼(John H. Walton)이다. 앤드류 E. 힐은 미시간 대학에서 박사학위 취득, 현재 일리노이스 주의 Wheaton College에서 구약학 부교수로 제임하고 있다. 그의 저서로서는 T..
  • 이오덕,우리 글 바로 쓰기 요약과 정리 30페이지
    Ⅰ. 서론 날마다 우리는 말과 글을 쓰고 있다. 숨을 쉬는 것처럼 아주 당연하고 자연스럽게 쓰고 있는 말이지만, 정작 우리는 우리 말과 글을 얼마나 바로 쓰고 있는 지에 대해서는 큰 관심을 가지고 있지 않다. 얼마간의 학식을 갖춘 사람이나 그렇지 않은 일반인들은 자신도..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