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명품이 좋다

등록일 2003.08.18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명품은 '좋은' 물건이어야 합니다.
'고귀한, 귀족적인,특권을 지닌' 물건이 아니라 질이 좋아야 하는 것입니다.
처음 디자이너의 이름이 브랜드화 되었을 당시에는 그 명품이라는 것이 디자이너의 장인 정신에 값을 지불하기 위함이었고 디자이너는 물론 특권적 개념을 위해 만든 것이었으므로 그 당시에도 그것이 고가인 것이 당연한 것이었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그 고가의 물건을 소비할 만한 계층이 한정된 계층으로 집중되면서 장인 정신에 대한 값이 아닌 '특권을 지닌'의 개념으로만 남은 셈입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