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문학] "일본문학에 관한 고찰"

등록일 2003.08.16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 일본 문학을 이해하는 열쇠 『고사기』와 『만엽집』
2. 사랑과 정치 권력의 대서사시 『겐지모노가타리』
3. 중세문학의 쌍두마차 세이쇼나곤과 무라사키 시키부
4. 문화 주체를 서민으로 확대한 가부키와 조루리

본문내용

일본에 대해 무엇인가를 논할 경우 단골 메뉴 중의 하나는 전통문화이다. 스모가 그렇고, 다도, 꽃꽂이 등이 그렇다. 그에 못지 않은 또 하나의 분야가 다름 아닌 고전문학이다. 일본 문학을 다루면서도 근현대문학은 제쳐두고 이 장에서 굳이 고전문학에 치중하는 것은 바로 이 때문이다. 천 년 전부터 고전문학의 담지자였던 귀족의 후예들은 지금도 귀족으로 살아가고 있다. 달에 인간이 발자국을 남긴 지 수십 년이 지난 지금에도 말이다. 따라서 일본적인 것의 진수를 파악하는 수단으로 고전문학은 매우 효과적이며, 일본적 기준으로 품위 있고 격조 있는 고급문화를 찾는 데도 굉장히 유용하다.
일반적으로 문학의 발생은 구승 문학에서 비롯되며, 문자의 발명과 더불어 기록문학으로 나아간다. 먼저 일본 열도의 문자의 역사를 간단히 훑어두기로 하자.
고대에는 한반도도 그랬듯이 일본도 표기를 한자로 했으나, 이후 한반도를 비롯한 대륙과의 교류가 단절되기 시작하면서 독자적인 '만요가나'가 창안되어 쓰이기 시작했다. 그러다가 지금의 히라가나와 가타카나가 만들어져, 시기적으로 헤이안시대에는 거의 완성된 것으로 보인다. 바로 이 가나 문자의 형성사는 동시에 일본 고전문학의 탄생사와도 불가분의 관계에 있으며, 이때 쓰여진 방대한 양의 고전문학 작품, 그리고 고문서가 현재까지 전해지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