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문학] 광염 소나타

등록일 2003.08.13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김동인의 .광염소나타.는 인간의 이중적인 모습을 섬뜩할 정도로 드러내는 작품이었다. 교양이라는 가면에 가려진 인간의 파괴적 본성, 그리고 그 가면이 깨졌을 때 뿜어져 나오는 잔혹 행위들. 평소에는 온화하고 교양 있던 주인공 백성수가 자신의 작품을 얻기 위해 이성적인 인간으로서는 할 수 없는 방화,살인,사체 모욕,시간과 같은 짓을 하는 것을 보면서, 또한 그러한 행위를 하면서 작품이 얻어지는 과정을 보면서 예술가의 처절한 예술적인 혼보다는 으스스함을 느꼈다. 그리고 선과 악, 본능과 이성의 뚜렷한 이중적인 인간성을 가지고 있으면서 그 안에서 갈등하며 작품을 쓰기 위해 고뇌하는 주인공의 모습에서 불쌍하다는 생각도 들었다.
하지만 이런 정도의 감상이 나오게 하기 위해서 단순히 어느 비정상적인 천재 음악가의 모습을 그린 것이라고는 생각할 수 없다. 사실 이 소설에서 작가가 말하고 싶었던 것은 이런 게 아니었을지도 모른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