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원론] 일본 자동차 산업의 라이벌 중국의 추격

등록일 2003.08.08 MS 워드 (doc) | 9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중국과 일본의 자동차 분야를 상세히 비교하면서 2010년에 중국의 자동차 기술 경쟁력을 정리했다.

목차

1. 자동차 산업에서의 일본과 중국의 기술 격차
2. IT분야를 중심으로 한 중국 약진의 원동력
3. 중국 자동차 산업이 일본의 강력한 라이벌이 될 수 있는 이유
4. 2010년 예측
5. 중국과 종합적인 연구 개발 체제 확립에 있어 일본이 할 일

본문내용

자동차 산업에서의 일본과 중국의 기술 격차
- 중국에 진출한 자동차 기술자 앙케이트에 의하면 중국의 기술력은 일본보다 5~10년 뒤떨어져 있다. 그러나 중국이 언제까지나 세계의 공장이라고 불리는 ‘생산 거점’에 안주할 이유는 없을 것이다. 왜냐면 인재면에서나 제도면 등에서 일본의 생명선인 ‘연구 개발 거점’으로써의 초석을 쌓기 시작하고 있기 때문이다. 수년 후 중국의 추격 스피드는 가속될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일본의 기술자들도 안이하게 있을 수 만은 없다.

간단한 개발은 외자가 지원
- 중국의 WTO(세계무역기구) 가입에 따라 일본의 기계와 정밀, 전자 메이커와 마찬가지로 자동차 대기업도 중국 진출을 본격화하고 있다. 리스크는 제쳐 두고, 중국을 마켓이라는 척도에서 본 경우 최근 얼마간은 세계 최대의 성장 시장인 점에서는 이론을 제기할 여지가 없다. 그러나 기술이라는 척도에서 본다면 좀 복잡해진다. 대부분의 인식은 어디까지나 비용 절감의 수단으로써의 ‘생산 거점’이지 ‘연구 개발 거점’은 아니라는 것이다. 과연 그것은 사실인 것인가.
- 현재의 중국은 범용적인 제품은 도면만 있으면 생산 할 수 있는 수준에 있다. 그리고 오토바이 같은 수많은 부품으로 구성된 제품이나 IC칩과 같은 하이테크 부품도 Reverse Engineering이 가능하다면 흉내내서 생산해 버린다.

참고 자료

중국경제원론, 자동차 경제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