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허삼관매혈기

등록일 2003.07.25 MS 워드 (doc) | 2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허삼관 매혈기' 연극에 대한 내용이 후반부에 포함되어 있슴

목차

없음

본문내용

『허삼관 매혈기』라는 제목을 보고 ‘피를 판다’는 특이한 소재를 가진 기묘한 이야기로 상상하고 책장을 넘겼다. 하지만, 그 안에는 마음 깊은 곳에 따뜻한 사랑을 가지고 있는 잔잔한 사람들이 있었다. 작가 위화는 허구 속의 인물들 역시 자신의 고유한 성격과 목소리를 가진 존재라는 사실을 발견하게 되고 그 인물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이 글을 썼다고 한다. 때문에, 소설 속의 주인공들은 특이한 성격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자유롭고 자연스럽게 다가온다.

노동자 허삼관의 월급은 단지 생계를 이어나갈 정도의 돈이며, 집안에 큰일이 생겼을 때 허삼관은 피를 팔아서 목돈을 마련한다. 이 당시의 피를 파는 것은 건강의 징표가 되면서 또한 큰 돈을 볼 수 있었다. 허삼관은 피를 팔아서 하소용과 사귀고 있는 허옥란과 결혼하게 된다. 그리고 일락, 이락, 삼락의 세 아들을 가지게 된다. 하지만, 일락이가 하소용과 허옥란의 자식임이 밝혀짐으로써, 허삼관은 중국 제일의 욕인‘자라대가리’라는 놀림을 마을 사람들에게 받는다. 허삼관은 그동안 속은 것을 분하게 생각하고 일락이를 구박하면서 이 소설의 가장 중요한 갈등요소가 생기게 된다. 가장 좋아했던 아들이지만, 남의 자식이기 때문에 구박하는 허삼관의 안타까움과, 매정함에 의해 소설 전반부가 이루어져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