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유럽] 체코슬로바키아와 유고슬라비아에서의 민족주의, 사회, 민주주의 전환에 대한 고찰

등록일 2003.07.20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대학원 수업<사회주의 체제전환론>에
제출한 리포트입니다.

고생 많이한 리포트 입니다.

목차

서 문

1. 역사적 유산 그리고 민족생존의 강박감

2. 1919-1945년 체코슬로바키아와 유고슬라비아 정치공동체 건설의 최초 시도

3. 공산정권 하에서의 체코슬로바키아와 유고슬라비아
- 체코슬로바키아
-유고슬라비아

4. 체코슬로바키아의 분열

결 론

본문내용

후기 공산주의 국가들의 민주화 과정 장애요인 가운데 ‘민족주의’는 그 중요성이 더해가고 있다. 일부 민족주의는 공격적인 형태를 띄며 자유 민주주의 발전을 저해하고 연방주의를 위협하는 역할을 한다. 이 글은 후기 공산주의 체제 전환기에 인종문제로 인하여 분열된 체코슬로바키아와 유고슬라비아를 관찰함으로써 다민족 국가에서의 성공적인 민주주의 이행 조건을 찾아내는데 목적이 있다
민족적 적개심은 민족간의 신뢰구축과 상호존중을 저해하고 편견과 차별, 중앙집권적 정치체제를 만들며 극단적인 경우 인종청소와 같은 대학살을 유도하기도 한다. 정치과학은 이러한 현상에 대한 방안으로 연합민주주의(consociational democracy)를 제시하며 이 연합민주주의는 두 가지 주요이론과(행정력의 분배 또는 모든 정치적 이견을 통합할 수 있는 대연합/여러 민족사회를 통치하는 독재), 두 부수적 이론(국민 인종 구성비율에 따른 공직의 배분/소수 민족의 거부권인정)으로 정의할 수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