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감상문] 창가의 토토를 읽고

등록일 2003.07.15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창가의 토토라는 책은 그동안 읽고 싶었던 책이기도 해서 책을 사서 보게 되었는데 이 책을 읽으면서 교육에 대해 다시한번 생각해 보게 되었다.
지금 학교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교육은 단지 지식을 습득하게 해주는 교육일뿐 이 도모에 학교에서처럼 진정으로 아이들에게 필요한 교육이 아닐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 책을 읽으면서 교육이란 진정으로 마음에서 우러나와서 해야하며 아이들의 의견에 귀를 잘 귀울이고 같은 눈높이에서하는 것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이 이야기는 일본의 구로야나기 테츠코라는 사람의 실제 이야기이다.
이 책의 주인공인 토토는 다니던 학교에서 다른 아이들의 수업에 방해된다는 이유로 다니던 학교에서 겨우 1학년때 퇴학을 당했다.
토토의 퇴학 이유는 다른 아이들에게 피해를 준다는 이유였는데 예를들어 수업중에 책상뚜껑을 백번도 더 열었다 닫았다 한다든가 수업중에 창가에 서서 친동야를 부르는등 보통의 아이들이 하지 않는 행동을 한다는것이였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