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방] 신문의 미래

등록일 2003.07.13 한글 (hwp) | 1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서론

2.기술적변화
1)지면의 비쥬얼화
2)섹션화
3)컴퓨터활용
4)인터넷의 이용

3.내용적변화
1)시민저널리즘요소
2)상호작용성

4.미래신문형태-인터넷

5.결론

본문내용

1. 서론

1981년 당시 CNN 방송의 회장 테드 터너는 "나는 신문 사업에는 뛰어들지 않을 것이다. 내 생각으로는 인터넷이 어떤 미디어보다도 신문을 먼저 '먹어 버릴 것' 같다. … 종이 신문은 향후 10년 안에 사라질 것이다" 라고 공개 석상에서 발언했다.
그러나 종이 신문이 곧 사라지리는 이러한 예견은 아직까지 실현되지 않고 있다. 위와 같은 발언을 했던 테드 터너 역시, 10년이 지나서야 자신의 발언이 잘못되었다는 것을 깨달았다. 신문은 그 영향력이 과거에 비해 축소되고 있지만 여전히 존재하며 영향력을 가지고 있다. 이처럼 신문이 존재하는 이유는 신문이 가진 장점 때문이다. 첫째, 신문은 모니터를 통해서 보는 정보보다 인쇄된 활자를 통해 쉽게 볼 수 있다. 둘째, 정기간행물이 독자들에게 정체성을 심어 준다. 셋째, 전자 정보는 무형적이지만 신문은 유형적이다. 넷째, 신문이 컴퓨터라는 매체보다 더 경제적이다. 이와 같은 이유들로 신문이 여러 매체의 발달에도 불구하고 영향력을 가지고 존재하고 있다.
그러나 신문은 더 나은 미래의 매체로 나아가기 위해 근본적으로 준비하고 바꾸어야 할 부분이 있다. 신문은 그 미래의 모습에 대해서 지금까지 이루어 온 이상의 것을 준비해야 한다. 미래의 신문이 독자들에게 긍정적 영향을 주고 효과적으로 메시지를 전달하는 매체가 되기 위해서 신문이 갖추어야 할 모습에 대해서 기술적·내용적 측면을 살펴보고 미래 신문의 한 형태로 등장한 인터넷 신문을 고찰함으로 신문이 미래에 나아가야 할 방향이 어떠한 것인지 살펴보자.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전자신문 31페이지
    들어가는 말 1) 언론 환경의 내적 변화를 가져오는 최고의 원동력은 기술의 변화이다. 세계는 지금 제3의 미디어 혁명을 맞이하고 있다. 첫 미디어 혁명은 500년 구텐베르크에 의한 활판인쇄술 발명이고 제2의 혁명은 방송..
  • [신문제작론] 인터넷 신문과 종이 신문, 적자생존인가 공존인가? - ‘인터넷신문과 종이신문.. 10페이지
    현재 인터넷과 우리의 생활은 아마도 불가분의 관계에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듯 싶다. 우리나라의 인터넷 이용실태를 보면 2001년 PC보유는 1800만대로 2인에 1대 꼴로 컴퓨터가 보급되어 있으며, 인터넷 이용자수는 240..
  • 청소년의 인터넷 소통 1페이지
    즐, ~할거임, 뷁,ㅋㅋㅋ. 오키, ㄱㅅ(감사) 내 페이스북에 자주 올라오는 댓글들이다. 아마도 세종대왕이 이런 풍경을 보고 있으면 무덤에서 노하실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소셜 네크워크가 발달하고 있는 현 시대에서는 위와 같은..
  • 미래신문, 모레신문, 내일신문 만들기 2페이지
    무엇인가 끔찍하게 잘못됐다. 한-미 FTA에 서명하면서 국가의 번영만이 예정돼 있다던 과거 MB 정부의 주장과는 달리 현재 대한민국이 식량 유통 체제에서의 극심한 구조적 문제로 인해 OECD 회원국에 명성에 걸맞지 않는 ‘FT..
  • 산업트렌드 사례 신문의미래 27페이지
    - 21세기에 접어들어 신문은 위기를 맞음. - 최근 10년간 신문 판매는 급격히 감소, 열독률을 인터넷에 넘김 - 미국, 유럽에서는 2006-2009년 수 많은 신문사가 문을 닫음 - 지난 100년간 신문의 비즈니스모델..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신방] 신문의 미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