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lisabeth Langgasser 의 <1946년의 봄>

저작시기 1987.01 |등록일 2003.07.10 | 최종수정일 2016.07.16 어도비 PDF (pdf) | 18페이지 | 가격 5,300원

서지정보

발행기관 : 한국독어독문학회 수록지정보 : 독일문학 / 38권
저자명 : ( Regine Choi )

한국어 초록

Langgasser의 誇 (1946년의 봄)은 型態上으로나 ◎語面으초 보거나 傳統的인 掃情誇로서 詩題가 지적하고 있듯이 戰後 첫번째로 맞게된 봄에 임하여 악몽과도 같은 히틀러의 폭정에서 살아남은 감회를 반신반의 하는 태도로 읖으고 있다. 그러나 戰後不過한 世代를 지내고 난 오늘날의 독일戰後世代들에게 이 誇는 「가슴에 와 닿지 않는 誇」가 되어버렸다. 그 原鑛은 우선 戰後世代가 히틀러의 폭정을 직접 체험하지 못하였다는데도 있지마는 이 誇가 지니고 있는 ,,난해성$quot;에도 문제가 있다. 이를 具畿的으로 밝히기 위하여 제일부에서는 우선 이 誇 自畿를 分折검토 했고 제이부에서는 이 誇가 戰後經代의 讓者層에게 그 共感帶를 상실하게 된 原因을 究明코저 試圖했다. 詩作에 있어서 自然이나 神話를 活用함은 傳統的 予法에 속한다. 그러나 戰後世代中 都市에서만 成長해온 讀者들은 아네모네 꽃을 모른다. 또한 희랍神話의 催界가 讀書壤들의 一般的 敎養이였던 傳統은 이미 今世紀에 들어서면서 급격히 쇠퇴되어 業고 오늘날에는 완전히 살아졌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誇가 讀者와의 對話를 지속하고자 할 때 이와같은 讀者層의 內的變化들은 誇作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다. 이러한 추세는 이미 1945년에 쓰여진의 G, Eich誇(Inventa)논에 들어나 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더보기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Elisabeth Langgasser 의 &lt;1946년의 봄&g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