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론] 짐짓죄에 관하여

등록일 2003.07.11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목차

없음

본문내용

예수님은 성령을 "말로 거역하는 것" "모독하는 것"(누가)으로 그 죄를 묘사하신다. 이러한 욕설이 심각한 죄이긴 하나, 히브리서 6장 4∼6절에 나타나듯이, 성령의 이름을 경솔히 사용하는 것이 사함받지 못할 죄가 되는 것이 아니며, 이러한 죄들을 용서받는다.
기독교인 중에 응당 잘못인 줄 알며, 또한 더 나은 그의 판단에 거슬리는 일인줄 알면서도 사악을 행하며 심지어는 불경스런 생각을 하지 않은 자가 있으랴. "하나님의 성령을 근심하게 하지 말라"(엡 4:30) 이러한 죄를 짐짓 짓지 말라고 경고하였고, 또한 데살로니가 교인들에게 "성령을 소멸치 말며"(살전 5:19)라고 명할 때도 그러한 경고를 하였다. 이 성령을 거스리는 것이 곧 사죄 받지 못할 죄라고 하는 이들이 있다.
사람의 모든 죄와 훼방은 사하심을 얻되 - "사람들이 어떤 죄를 짓거나 모독하는 말을 하더라도 그것은 다 용서 받을 수 있지만"으로 번역되어 있다. 헬라어 본문의 문자적인 의미 역시 "사람에 의해 저질러진 죄와 비방은 사하심을 받게 될 수 있으나"의 뜻으로 이해된다. 이는 하나님의 자비가 무한, 풍성하므로 인간의 모든 죄악이 도말될 수 있다는 성경의 보편적 진리를 입증해 준다. 곧 자신을 거역하는 행위와 심지어 암목(unspokenness)적 의미에서이지만 하나님을 훼방하는 행위 조차도 용서의 가능성이 주어짐을 시사하셨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성령 훼방죄의 정의 3페이지
    성경에서 죄는 하나님과 하나님의 성품, 하나님의 뜻, 하나님의법과 관련되며 죄는 도덕적악으로 하나님의 말씀을 성령의 조하에 비추어 볼 때 비로소 파악하고 죄를 바로 깨닫고 인식하며 대체하게 될 수 있다. 죄는 하나님의 거룩..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죄론] 짐짓죄에 관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