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향소설] 조명희의 낙동강 감상문

등록일 2003.07.05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400원

소개글

^^

목차

없음

본문내용

이 작품은 마치 신소설을 연상케 한다. 세련되지 못한 문체와 구성... 어쩌면 너무나 식상할지 모를 작품 전반의 분위기... 이 소설보다 먼저 발표된 작품들도 세련되고 좋은 작품들이 많은데 이 소설은 어딘가 엉성하다. 그러나 사투리를 구성지게 하는 누군가가 내게 직접 그네들의 실상을 얘기하는 것 같은 생각이 든다. 걸러진 것 없이 터져 나오는 그네들의 말씨는 그들의 참상을 사실적으로 느끼게 한다.
이 소설은 경향 소설이라고 한다. 경향 소설이 무엇인지 많이 접해보지 못한 내가 이 한편의 소설로 많은 것을 얘기하기는 힘들다. 그러나 작품 전반에서 암울하고 비참한 그들의 삶이 느껴지고 있으며 또한 그들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가하는 문제 또한 생각하게 한다. '놀고 먹는 계급이 생기고, 일하여 먹여주는 계급이 생겼다. 다스리는 계급이 생기고, 다스려지는 계급이 생겼다...'라고 서슴없이 내뱉으며 이제까지와는 다른 방식으로 개인과 사회에 대해 말하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