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이슬람 갈등의 역사 : 문명충돌인가

등록일 2003.07.03 한글 (hwp) | 6페이지 | 가격 900원

목차

1.‘힘의 외교’ ‘역사 우월감’ 충돌
2. 민주 기독교 독재 이슬람 숙명의 대결
3, 섣불리 매 들면 ‘벌집’ 낭패 우려도

본문내용

미국 뉴욕 세계무역센터와 워싱턴DC의 국방부 청사를 포함한 동시다발적인 테러 사태를 보는 세계의 시각은 이제 미국의 보복에 초점이 맞춰지고 있다.백악관이 목표였다는 미 정부 발표와 함께 미국 신문특파원들이 중동지역으로 출장갔다는 기사까지 이어지면서 결국 이 사건은 미국과 이슬람의 오랜 갈등의 소산임을 시사하고 있다.미-이슬람간의 화해 없는 대치와 충돌의 역사와 향후 전망을 살펴본다.편집자

미국은 중동에서 이스라엘을 제외한 국가를 상대로 일관된 외교정책을 포기함으로써 많은 것을 잃었다.냉전시대 러시아를 견제하기 위해 취했던 수단이 중동에서 외로운 ꡐ엉클 샘ꡑ으로 만든 것이다.최근에는 이스라엘을 옹호하는 듯한 외교정책으로 한 쪽 날개가 불편한 독수리가 되었다.

친미 국가였던 이란은 미국의 불량국가 명단에 올라 있고 이라크는 사막의 폭풍작전으로도 거센 ꡐ모래 바람ꡑ을 잠재우지 못하고 있다.두 진영이 ꡐ노인네 무릎 세우듯ꡑ 자존심만 세우고 있기 때문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