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 예술 양식

등록일 2003.07.02 한글 (hwp) | 7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1. 바로크 양식
2. 로코코 양식
3. 신고전주의
4. 사실주의

본문내용

특징
플랫칼라가 유행한 시기에는 머리를 어깨까지 늘어뜨리고 풍만하게 컬을 넣어 기교를 부려 머리를 정돈함.
루이 13세 시대에 가발이 등장하였고, 가발은 17세기 후반에 화려한 의상과 조화되어 매우 중후하고 거창한 형태로 변화됨.
여성의 머리 스타일은 초기에는 포마드로 굳혀서 높이 빗어 올림.
플랫칼라가 등장하자 컬한 머리를 자연스럽게 늘어뜨리고 리본과 鳥類의 깃털로 장식함.
루이 14세 시대에 퐁땅쥬라는 머리형이 잠시 등장하였는데, 이것은 리넨이나 레이스를 주름잡아 철사로 층층이 세워 부채를 핀 것 같은 형태를 하였음
남성복은 여성적인 취향이 가하였음.
곱슬거리는 가발을 길게 늘어뜨리고, 의복의 형태는 르네상스에 비해 바지 길이가 길어졌으며 리본다발 등의 장식으로 풍성한 실루엣을 보임.
여성복은 스커트의 실루엣이 부드러워졌으며 후기에는 벗슬 스타일이 나타나기 시작하였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