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국사기 열전을 읽고

등록일 2003.07.01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나라에 고조선이 선 이래로 역사가 있고 또한 국가가 있어 지금까지 망실되지 않고 면면히 그 대략을 전해온 것은 대개가 사서로 인함이다. 만일 이러한 사서가 없고서야 어찌 민족의 근간을 상고하고, 흘러내려옴의 이러저러함을 상기하여 오늘날의 본보기로 삼을 수 있겠는가. 다행히 오늘날 우리 한민족의 역사가 ‘삼국사기’와 ‘유사’ 그리고 여타의 실록과 잡기 등에 그 세세함에서부터 대강에 이르기까지 전해 내려오니 참으로 다행이 아닐 수 없다. 비록 삼국이 선 그날로부터 전해져온 ‘삼국사’와 고기 등의 숱한 기록이 전란과 외침으로 망실되어 개울의 모래바닥까지 살피는 지경이 되지는 못하지만 말이다.
이러한 우리 민족의 역사 그 중에서도 위로 위로 올라간 삼국의 기록, 그 기록 중에서도 정사로 지금에까지 전해져오는 것은 오로지 ‘삼국사기’ 하나 뿐이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0페이지
  • 0페이지
  • 0페이지
  • 0페이지
  • 0페이지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