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문학사] 1990~2000년대 시대개관

등록일 2003.07.01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이념의 물살이 남긴 공허감의 시대
외형적 민주주의와 IMF의 시대
개인성과 독자성의 시대
다양성과 복합성의 시대
정보화와 디지털 문명의 시대

본문내용

1990~2000년대 시대 개관
▶이념의 물살이 남긴 공허감의 시대
1990년대 들어와서 세계는 동구권의 몰락과 다국적 기업의 등장, 세계화 등으로 이념의 장벽이 의미를 잃고 새로운 가치관을 모색하게 된다. 이러한 조류는 우리에게도 무관하지 않은 것이었던 것 같다. 그간 일반대중들의 초미의 관심사였던 이념의 논쟁과 대립은 빛이 바래게 되었고 그 이념이 물러난 공허함의 자리를 메꾸기 위한 새로운 노력과 논의가 다양하게 터져 나오게 된 것이다.
▶외형적 민주주의와 IMF의 시대
적어도 1990년대의 초반은 김영삼 정권의 교체로 외형적으로나마 민주화의 기초가 다져지는 듯한 시대였다. 또한 이런 권력구조의 변화는 기층민중들의 변혁대상을 모호하게 하는 결과를 가져오기도 하였고 문제의식의 방향을 분산시키는 역할을 하기도 하였다. 그리고 김영삼 정권의 말기에 번개처럼 우리를 휩쓸고 지나간 IMF가 있었다. 지금 비록 우리는 IMF를 졸업했다고는 하지만 그 상처가 남겨준 흔적들-빈부격차의 심화, 실업자의 대량양산, 가치관의 변화, 생존경쟁, 외형적 경제성장 등-은 아직도 우리에게 풀어야 할 많은 과제를 던져주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