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상문] 지하생활자의 수기

등록일 2003.07.01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도스토예프스키의 《지하생활자의 수기》는 이렇게 시작한다.
“나는 병적인 인간이다…… 나는 심술궂은 인간이다. 나는 남의 호감을 사지 못하는 인간이다.”
이렇게 적나라한 자기혐오의 자의식이 지하의 공간에서부터 곰팡이 피워지듯 싹트고 있다니! 놀라움과 지하생활자에 대한 연민 같은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지하는 충격적으로 자신의 추함을 일깨우는, 그리고 그 추함의 반대편에 서있는 화려한 세상에 속됨에 대한
성찰의 공간이다. ‘지상’은 삶의 공간이고 ‘지하’는 생각의 공간이다. 지하는 화려한 세상의 발전으로부터
소외된 공간, 빛으로부터 소외된 공간, 사람들로부터 소외된 공간이다. 우리들 중 누구도 소외된 지하에 살고
싶어하지 않을 것이다. 지하실은 우리로 하여금 ‘지금 이 곳을 벗어나야지' 혹은 '이 곳을 빨리 벗어나고 싶
어' 라는 생각을 자연스럽게 품도록 만드는 것 같다. 아무리 넓더라도 일종의 ‘폐쇄공포증’이 작용하는 공
간이다. 이렇게 소설은 이 초라하고 고독한 공간에서 생활하는 한 사람의 독백으로 시작한다.
이 책을 읽었을 때 이 충격적인 자기 혐오의 고백은 내게 굉장히 큰 울림을 주었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지하생활자의 수기 1페이지
    * 장교와의 부딪침 : 지하생활자는 자신을 마치 물건처럼 취급하며 인격체로써 자존심이 상하게 됨으로 그에 대한 복수를 하려한다. 무시 받지 않으려 장교처럼 옷을 잘 차려입고 어깨를 피하지 않고 당당히 어깨를 부딪침으로 그는 승..
  • 지하생활자의 수기_도스토예프스키_감상문 1페이지
    지하생활자의 수기... 지하생활자의 수기..이 책은 나에게는 좀 어려운 책이 었다. 그 시대 상황을 비롯해 거기에 나오는 인물들 조차 나에게는 너무 미스테리한 느낌만을 남겨 주었다. 처음 제목만 들었을 때 어둡고 몰락한 사회..
  • [독서세미나]도스토예프스키 - 지하생활자의 수기 1페이지
    ‘지하생활자’란 무엇일까? 책을 읽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제목만 보고 이런 의문을 가졌을 만하다. 나 또한 ‘지하생활자란 어떤 사람을 말하는 것일까? 분명 주인공을 나타내는 말 인 것 같긴 한데.’ 하는 생각을 해보았다. 지금부..
  • 도스토예프스키의 [지하생활자수기] 서평, 분석 4페이지
    3.『지하생활자의 수기』의 도스토예프스키 주장 3.1. 인간의 자유 이 부분부터는 도스토예프스키의 사상을 살펴보는 것이므로 서술자가 아닌 도스토예프스를 지칭하겠다. 도스토예프스키는 헤겔과 동시대 19세기 유럽의 인물이다..
  • [문화]지하로부터의 수기 - 도스토예프스키 2페이지
    유난히 이해하기 힘든 난해한 소설이었다, 게다가 이 책과의 첫 만남도 그리 유쾌한 만남은 아니었다. 무뚝뚝하고 불친절한 서점 점원으로부터 먼지가 잔뜩 쌓이고 빛이 약간 바랜 남루한 모습의 이 책을 받고 과연 만만치 않겠다 싶었..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