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유럽의 재건

등록일 2003.06.28 한글 (hwp) | 10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냉전기 유럽의 역사는 놀랄 만한 성공의 이야기이다. 20세기에 두 번씩이나 처참한 전쟁을 겪었던 대륙에 평화가 계속 유지되었으며, 짧은 재건기 이후에는 1970년대까지 눈부신 경제발전이 계속되었다. 놀라운 과학기술의 발전은 일터에서 통신망까지, 그리고 소비재 물품에서부터 교통수단에 이르는 사회의 모든 부분에 영향을 미쳤다. 서유럽의 '자석' 효과는 엄청난 것으로 유럽연합의 회원국은 6개국에서 15개국으로 늘어났으며 21세기로 들어서게 되면 20새국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유럽 전역에서 민주화가 확산되어 갔고 개인의 자유가 확대되고 있으며, 경직된 계급구조는 빠르게 무너졌고, 교육기회가 날로 늘어나는 추세와 함께 시민들을 위한 복지제도도 향상되어 갔다.

1945년에 그와 같이 밝은 미래를 예상한다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것이었다. 언젠가 처칠이 "이제 유럽은 어떠한 곳인가?"라고 물었는데, "그곳은 잿더미이고 납골당이며 전염병과 증오심을 퍼뜨리는 곳"이었다. 전쟁이 끝났을 때 유럽의 상황은 절망적인 것이었다. 산업시설은 거의 파괴되었으며 무역 거래는 중단되었고 생산은 전쟁 이전의 20% 수준에 불과하였다. 폭격으로 많은 도시가 파괴되었고 교통체계가 마비되었다. 재건이 아니라 구제의 시기였다. 수많은 난민들의 이동이 계속되었다.(301) 무려 800만 명에 이르는 사람들이 폴란드를 비롯한 소련 점령지를 떠나 서쪽으로 몰려들었고, 또 다른 수백만의 사람들은 강제로 동쪽으로 이주할 수밖에 없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