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미니즘과 임신중절 논쟁] 페미니즘과 임신중절

등록일 2003.06.26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소개글

여성과 정치 라는 과목의 레포트 였습니다

비교적 자세히 조리있게 썼구요

점수도 잘 받았었습니다

관심있는 분들의 열람 바랍니다

목차

1. 페미니즘의 역사와 경향

2. 임신중절 논쟁에 대하여

본문내용

여자는 태어나는 것이 아니라, 만들어진다."라는 시몬느 드 보봐르의 말은 여성의 삶을 가장 단적으로 표현하고 있다. 이것은 여성이 여성으로서의 성차별을 당연히 받아들이던 숙명 에서 벗어나 자신들의 종속적인 삶에 대한 자각을 해야 한다는 말이다.



임신 중절.
이는 과연 태아가 어느정도 성장했을 때까지 용납될 수 있을까. 그리고 무슨 근거에 의해 그 행위가 정당화될 수 있을까. 이 물음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은 계속해서 끊임없이 논쟁을 불러 일으킨다.
(중략)
우리가 태아에 대해 할 수 있는 일은 두가지 뿐이다. 죽이거나 그대로 두는 것. 임신 중절에 있어서 특정한 사실에 대한 우리의 반응의 폭은 매우 협소하고 그 당위성을 판단하기 또한 어렵다.나는 여기서 온건한 입장을 한번 살펴보려고 한다. 온건한 입장에서는 태아는 인간이 아니다. 그렇다고 한갓 모체의 부속물도 아니며 그것은 인간 태아이고 고유한 도덕적 지위를 갖고 있다. 태아는 우리 마음대로 처리해도 좋은 사물은 결코 아니며 우리가 대우받기를 원하는 식으로 대우해 주어야 할 인간도 아니다. 따라서 임신중절에 대한 법적 규제는 태아가 인간 태아로서의 고유한 도덕적 지위를 갖는 한 정당화될 수 있다. 온건한 견해는 경우의 예외 여부에 의해 보수주의나 진보주의로 환원되기는 하지만, 나는 태아에 대한 개념체계의 빈곤과 미분화로 인해 상호행동이 극도로 제한되어 태아에 대한 적절한 대안이 나오기 어려운 이 시점에서 온건한 입장을 재조명하고자 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