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의 연중행사

등록일 2003.06.24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300원

목차

1.오쇼 가츠
2.발렌타인데이
3. 성인식
4. 세쯔분
5. 히나마쯔리
6. 어린이날
7. 오 본
8. 시찌고산
9. 오오미소까

본문내용

1. 오쇼 가츠
명절이 좋은 이유는 크게 두 가지가 있다. 첫째, 몇칠씩 논다. 둘째, 맛있는 음식을 많이 먹을 수 있다. 이 두가지 조건을 만족시키는 날이 바로 설날이다. 몇칠씩 쉬면서 평소 먹지 못하던 맛있는 명절 음식을 원없이 먹을 수 있다. 그건 우리나라나 일본이나 마찬가지다. 일본의 오쇼가쯔(お正月)는 우리나라의 설에 해당하는 날로 양력 1월1일부터 3일까지의, 일본 최대의 명절이다. 이 날은 연초에 집집마다 조상신을 모시고 신년의 풍요를 기원하는 풍습으로 집문 앞에 장식한 소나무인 가도마쯔(門松)를 세운다고 한다. 또한 시메카자리(締め飾り)라는 장식물을 현관이나 부엌입구에 메달기도 하는데 이젠 가도마쯔도, 시메카자리도 일반가정에서는 번거롭다 해서 거의 하지 않게 되었다고 한다.
우리나라가 새해를 떡국을 먹으면서 맞듯이, 일본은 오조니(お雜煮)라는 일본식 떡국과 오세치(お節)라는 정월 특유의 음식을 먹으며 새해를 즐긴다. 그림을 넣을라고 했는데 그림이 복사가 안돼서 못 했습니다. 그렇게 맛있게 생기지는 않은거 같았다. 싱거워 보이기만 하다.
또 이 기간동안엔 하쯔모데(初詣)라고 하여 신사나 절에 소원을 빌러 가기도 한다. 그 누구보다 이날이 즐거운 것은 어린이들. 일본도 역시 아이들에게 오토시다마 (お年玉)라고 하는 세배돈을 준다. 그저 우리와 다른 점이 있다면 우리처럼 세배돈을 그냥 쥐어주는게 아니라 특별히 세뱃돈을 넣어주는 봉투가 있어 거기에 넣어준다는 것뿐이다. 명절이 되면 어른들은 이래저래 돈이 들기 마련이다. 일본에도 세뱃돈이 있다는 사실은 처음 알았다. 나는 우리나라만 있는건 줄 알았었다. 오쇼 가츠는 우리나라 설과 비슷한 점이 너무 많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