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감염관리의 역사

등록일 2003.06.23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병원감염관리의 역사
질병은 인류의 역사와 더불어 존재해 왔으며 질병치료의 한 방법으로서 외과적 수술 방법이 도입되었습니다. B.C.1600년경 Egypt의 Edwin Smith는 48개의 수술사례 보고를 했는데 수술에 수반되는 출혈과 동통에 대한 문제해결이 어려웠음은 물론 수술후 감염증(postoperative infection)이 상당히 심각했습니다. 즉 수술을 받았던 환자의 80-90%가 수술후 감염증으로 사망했기 때문에 외과적 수술을 기피하는 것이 일반적 상황이었습니다. A.D. 1500년경 봉합사가 사용되고 소작술(cauterization)이 개발되고, 1742년의 ether, 1890년의 chloroform과 같은 마취제가 사용되면서 수술에 수반되는 출혈과 동통문제의 해결에 커다란 기여를 했습니다. 그러나 여전히 수술후 감염증의 문제는 남아있어 1888년경 수술환자의 수술후 감염율은 25∼80%나 되었고 이때부터 의료인들은 환경 속에 존재하는 미생물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습니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