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 장미의이름

등록일 2003.06.22 한글 (hwp) | 1페이지 | 가격 7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먼저 이 영화는 중세물이 아니라 현대물 같습니다. 요즘의 어지간한 스릴러 뺨칠 정도로 스릴감있거든요.
중세의 한 수도원에서 사람들이 죽어 갑니다. 사람이 죽는 것은 자연스러운 일이지만 그 곳이 수도원일 때는 무지몽매한 사람들은 악마의 소행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요. 그리하여 프라체스코파의 수도사 숀코네리가 이 곳에 도착합니다. 참고로 당시엔 프란체스코파와 베니딕트파로 기독교가 양분되어 있었거든요.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