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술사] 17-18 세기의 회화의 매너리즘

등록일 2003.06.22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500원

소개글

^^

목차

없음

본문내용

그러나 교회는 반종교개혁이라는 입장에서 개인이 이성의 판단에 따라 모든 사상 문제, 양심의 문제를 해결하는 권리를 박탈하려 했다. 교리에 대한 토론은 허용되지 않았고 교회의 결의는 맹목적으로 준수되어야만 했다. 이것은 개인 사상의 파괴를 뜻하는 것이며 지성의 희생을 강요하는 일이었다. 결국 에라스무스나 루터의 순수한 종교관에 공통된 것이 있었다면 그것은 인본주의가 갖고 있는 개인의 합리주의가 종교개혁의 발전에 큰 도움이 될 수 있었다는 것이었다.이처럼 개인의 합리주의가 지배적이었던 상황에서 표현 양식의 문제가 크게 부각되었다. 예술에 끼친 반종교개혁의 영향은 교회의 통제하에 있는 미술가들로 하여금 외부 세계의 탐구를 불가능하게 했고 또한 주변에 관심을 두지 않도록 이끌었다. 따라서 그들은 가시계의 재건이라는 문제보다도 선배가 발견했던 것을 이용하여 새로운 목적에 부합시키고자 노력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