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사] 칠지도 연호의 해석

등록일 2003.06.21 한글 (hwp) | 8페이지 | 가격 3,000원

소개글

졸업 논문작품이며 A+을 받은 작품이입니다.

목차

Ⅰ. 머리말
Ⅱ. 日本學界의 解釋과 檢討
Ⅲ. 韓國學界의 解釋과 妥當한 見解
Ⅳ. 맺음말

본문내용

칠지도 최초의 실사자 관정우(官政友) 1883년에서 1887년까지 석상신궁(石上神宮)의 궁사로 있었는데, 당시 보관중인 칠지도에 묻은 녹을 벗겨 금으로 상감된 명문을 발견하고, 이를 최초로 해독하였다.
의 논고는 모두 1907년에 간행된 그의 전집에 속하여 기록되었기 때문에 학계의 최초로 칠지도를 소개한 것은 성야항(星野恒)이라 할 수 있다. 延敏洙, 앞의 책, p.134.
성야항은 태초4년설(泰初四年說)을 주장하면서, 다음과 같이 언급했다.

태(泰)자 밑에 좌변 ‘亻’을 남기고 …, ‘亻’은 ‘초(初)’에 가깝고 ‘시(始)’에 멀어, 아마도 ‘초(初)’자의 잔(殘 劃)이 되니, 한 무제의 태초(泰初)와 위 문제(魏文帝)의 태초(泰初)는 서로 멀리 떨어지기를 340년, 시대로부 터 생각하면 이 태초는 한대의 태초가 아니고 필히 위대(魏代)의 호(號)가 된다. 같은 책, p.134, 재인용.


이에 고교건자(高橋建自)는 서진태시설(西晉泰始說)을 주장하는데, 서진의 태시 4년은 268년이다. 그러나 당시 주론이 되고 있던 일본서기 신공황후 52년 조의 칠지도 헌상기사와의 관계를 규명할 수 없었던 까닭에 이 태시설보다는 태초설이 우세했다. 이것이 초기의 칠지도 연구에서의 한계점이라 할 수 있는데, 그것은 신공황후 52년 조의 기록에 보이는 백제에서 헌상하였다는 칠지도(七枝刀)와 같은 것으로 보기 위해 그 시기에 가까운 연호를 찾았다는 점이다.
1941년 말영아웅(末永雅雄)은 다음과 같이 언급하면서 이와는 다른 견해를 나타낸다.

참고 자료

◎ 원전과 금석문

․七支刀 銘文.
․『日本書紀』 神功皇后 46~52년조.

◎ 저서

․金仁培․金文培. 『任那新論』. 고려원, 1994.
․李進熙. 『廣開土王陵碑의 探求』. 一潮閣, 1982.
․延敏洙. 『古代韓日關係史』. 혜안, 1998.
․蘇鎭轍. 『金石文으로 본 백제 무녕왕의 세계』. 원광대학교 출판국, 1994.

◎ 논문

․李丙燾. 「百濟七支刀考」. 『震檀學報』 第 38號, 1974.
․李道學. 「七支刀 銘文의 再解釋」. 『韓國學報』60, 1990.
․金貞培. 「七支刀 硏究의 새로운 방향」. 『東洋學』 第 10輯. 단국대 부설 동양학연구소, 1980.
․安國承. 「七支刀 銘文 解讀을 考察해 본 百濟의 對倭關係」. 『京畿鄕土史學』 창간호, 1996.
․金廷學. 「石上神宮所藏 七支刀의 眞僞에 對하여」. 『百濟硏究』 第 17輯. 忠南大 百濟硏究所, 1986.
․金澤均. 「七支刀 銘文에 對한 一考」. 『江原史學』 第 13․14合輯. 江原大 史學會, 1998.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