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 용어해석

등록일 2003.06.19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1.환두환입
2.향악화 정재
3.향당교주
4.고취악
5.만대엽
5.중대엽
6.삭대엽

본문내용

*환두환입
환두·환입이란 음악이 반복될 때 나타나는 음악 구성 형태이다. 음악이 반복될 때 다른 선율로 반복되는 것을 환두(還頭)라고 하고, 동일하게 반복되는 것을 환입(還入, 도드리)이라 한다.
송(宋)에서 들어온 사악(詞樂), 보허자와 낙양춘 등의 가사는 앞 부분과 뒷 부분으로 되어 있다. 앞 부분의 가사를 미전사(尾前詞), 뒷 부분은 미후사(尾後詞)라고 한다. 보허자의 경우, 미전사와 미후사는 각각 5개의 구(句)로 되었는데, 미전사의 가사를 끝낸 다음 미후사로 넘어갈 때, 미후사의 첫 구는 미전사의 첫 구와 다르게 부른다. 그리고 미후사의 제 2구부터는 미전사의 제 2구와 같은 가락의 반복이 된다.

A ------ X ~~~~~~
B ------ B' ------
C ------ 미전사 C' ------ 미후사
D ------ D' ------
E ------ E' ------

이처럼 머리 부분을 달리하는 형식을 환두형식이라 하고, 같은 가락으로 반복하는 것을 환입(도드리)이라 부른다. 그러므로 보허자나 낙양춘의 가사가 A·B·C·D·E 와 X·B'·C'·D'·E' 로 되었다면 미후사의 X 는 환두가 되는 것이고, 미후사의 B' 이하는 미전사 B 이하와 동일 가락이므로 환입이 되는 것이다.
국악곡 가운데는 밑도드리(미환입)·웃도드리(세환입)·양청도드리(양청환입)·우조가락도드리(우조가락환입) 등 도드리 또는 환입이 붙는 곡이 많지만, 이들 곡이 환입 형식으로 되었다는 것이 아니고 보허자의 환입 부분을 따서 그것을 변주했다는 뜻이다.
또, 영산회상 중 삼현환입은 원래 처음부터 끝까지 반복해서 연주하던 것이고, 염불환입도 원래 2장을 몇 번이고 되풀이하여 연주하던 까닭에 환입, 즉 도드리란 이름이 붙은 것이다. 그러므로 환입에는 두 가지의 의미가 있는 셈이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