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문학] 오만과 편견

등록일 2003.06.19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 작가소개
- 제인 오스틴(1775~1817)은 1775년 영국의 작가이다. 1788년부터 「연애와 우정」 등 여러 편의 소품을 발표했으며, 소설의 현대 양식인 풍자 소설을 습작했다. 1812년 『첫인상』을 『오만과 편견』으로 게재했으며, 다음해 『오만과 편견』을 출판했다. 평생을 독신으로 살다 간 작가의 작품으로는 『맨스필드 공원』『애마』등이 있고, 그의 작품이 영화화되어 “엠마”,“브리짓 존스의 일기”등이 만들어졌다.

☞ 『오만과 편견』의 줄거리
- 하트포드셔의 작은 마을에 사는 베네트 가에는 다섯 자매가 있는데, 그 중 위의 두 명이 적령기를 맞고 있다. 온순하고 마음이 착하며 만사에 내성적인 맏딸 제인에 비해, 둘째 딸 엘리자베드는 인습에 사로잡히지 않고 재치가 넘치는 발랄한 아가씨였다. 제인은 근처에 이사온 늠름한 청년 빙글리를 사랑하게 되지만, 신중하게 자기 애정을 숨기고 있다. 빙글리의 친구 다시는 겉치레를 우습게 알기 때문에, 성격 연구가임을 내세우는 엘리자베드에 대해서조차 신분을 내세우는 '오만'한 남자라는 인상을 주지만, 결국 자유롭고 활달한 엘리자베드를 사랑하게 된다. 그러나, 다시는 베네트 부인과 아래로 세 명의 딸들이 어리석게 행동하기 때문에 그 이상 더 엘리자베드와 관계가 깊어지는 것을 꺼려하였다. 빙글리도 역시 제인을 사랑하고는 있었으나, 그녀의 사랑을 받을 수 있을 것인지 자신감을 상실하게 된다. 이리하여 결국 이들 두 청년은 그 땅에서 떠나간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