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 문학사] 한국 근대 소설의 기원

등록일 2003.06.19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한국 근대에서 '문학'이라는 범주는 소설을 핵심에 두고 형성되었고, 민족적이자 예술적이라는 토대를 마련하면서 정립되었다. 이 형성 과정은 1900년대에 시발되었지만, 이 때에는 '문학'도 '소설'도 오늘날과 같이 정립되지 못한 상태였다. 1900년 전후까지만 해도 '문학'은 주로 일반적인 학술·문화를 가리키는 용어로 쓰였다. 이때까지 문학은 시·서·예·악을 두루 포괄하고 있었던 것이다.
한 세기 후, 문학에 대한 일련의 정의는 지·정·의 혹은 진·선·미라는 구분을 내세워 문학에 접근하려 하였다. 즉, 인간의 제반 활동은 지·정·의의 심리학적 필요를 충족시키기 위해 나뉠 수 있고 이것들이 각각 목표로 하는 가치는 진·미·선으로 충족될 수 있으며 따라서 문학은 정을 충족시킴으로써 미를 추구하는 활동이라고 정의해야 한다는 것이다. 정의 충족과 미의 추구라는 특질이 문학에서 음악·미술로 점차 확장되어 가면서 마침내 '예술'이라는 용어가 등장하고 있음을 보면, 문학은 예술이라는 상위 범주로 포괄됨으로써 제자리를 찾게되었음을 알 수 있다.

참고 자료

권보드래의 힌국 근대소설의 기원 책 요약입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