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사관계론] 주5일 근무제

등록일 2003.06.19 한글 (hwp) | 3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현재 우리 나라도 주5일 근무제를 도입하는 기업들이 적지 않은데 정부 부문의 <주 5일 근무제> 도입은 민간기업에도 상당한 파급을 불러올 것이다.
<주 5일 근무제>는 2000년 말에 '勞使政 委員會'에서 원칙적으로 합의를 본 사항이다. 재계와 노동계(물론 당시에 민주노총이 빠져 있었기 때문에 절차상 완전한 합의가 이루어진 것은 아니라고 볼 수 있다)가 정부의 중재 하에 합의를 본 사항인 만큼 '일하는 시간을 줄이고 여유를 가짐으로써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주 5일 근무제>가 실시되어야 한다는데 있어서는 이견의 여지가 있을 수 없다. 사안에 따라 쉽게 해결될 수도 있는 노사문제가 통상적으로 극한의 대립으로 치닫는 이유는 勞와 使 사이에 정해진 약속을 지키려 노력하는 상호 신뢰가 부족하기 때문이다. 勞와 使가 원칙적으로 합의를 본 사항인 만큼 <주 5일 근무제>는 빠른 시일 안에 통일된 의견을 모아 시행하는 것이 순리인 것이다. 그러나 총론에 있어서는 勞使가 동의를 했지만 막상 시행단계에 이르러 각론에 있어서는 양측이 첨예한 의견대립을 보이는 것이 지금의 현실이다. 즉, 재계 입장에서는 <주 5일 근무제>를 도입하는 것까지는 좋은데 그와 동시에 법정근로시간이 줄어드는데 맞추어 연·월차휴가와 생리휴가 등 휴일, 휴가를 줄이고 생리휴가도 무급화해야 한다는 의견을 보이고 있고, 이에 반해 노동계에서는 <주 5일 근무제>를 통해 실질임금 삭감이 있어서는 안될 것이며, 지금까지 있었던 생리휴가, 월차휴가 등의 현행 제도들이 계속 유지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