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사회의 이해] 국제사회의 변화와 전망

등록일 2003.06.18 한글 (hwp) | 12페이지 | 가격 1,500원

소개글

도움이 되실껍니당..^ ^

목차

Ⅰ. 서론

Ⅱ. 냉전
1. 억지와 봉쇄
2. 냉쟁의 단계
(1) 냉전의 잠재적 개시기(1945~1947)
(2) 냉전 선언기(1947~1949)
(3) 냉전의 절정기(1950~1962)
3. 데탕트와 냉전의 종식

Ⅲ. 상호의존, 세계화, 정보화 시대
1. 상호의존의 개념
2. 권력과 정보화 시대의 상호의존
3. 정보 혁명과 복합적 상호의존
4. 상호의존-"새로운" 협력인가 "옛" 반목인가?
(1) 세계적 해결책보다 국가차원의 해결책 중시
(2) 안보에 대한 지속적인 강조
(3) 상호의존의 변화 정도
(4) 서구신념

Ⅳ. 신세계질서
1. 신세계질서란 무엇인가?
2. 미국에 의한 신세계질서

Ⅴ. 결론-우리의 대응

* 참고문헌

본문내용

Ⅰ. 서론
21세기는 흔히들 세계화ㆍ국제화 시대라고 말한다. 이러한 세계화의 시대에 이르기까지 인류의 국제사회는 얼마나 많은 변화를 해왔던 것인가? 20세기 전반부에 강대국들은 거의 5천만 명의 생명을 앗아간 파괴적인 대전쟁을 두 번이나 벌였다. 또한 후반부는 냉전, 지역전쟁, 핵무기의 위협으로 점철되었다. 그렇다면 이러한 많은 변화들은 왜 일어났으며 아직도 신세계질서로의 이행을 시도하며 변화하고 있을까?
20세기 국제사회는 전반부인 폭력적 반세기를 전제로 할 때, 후반에서 가장 놀라운 현상은 제 3차세계대전이 없었다는 사실이다. 실제 전쟁은 없었지만 대신 강력한 적개심의 시기라고 할 수 있는 냉전이 있었다. 그 적개심은 너무나 강력해 많은 이들이 슈퍼파워간에 무력분쟁이 있으리라고 예측했다. 분쟁은 발생했지만 그것은 주변부에서였고, 미국과 소련간의 직접적 충돌은 아니었다. 냉전은 1947년에서 1989년까지 40년 동안이나 계속되었다. 냉전이 절정에 달한 것은 미국과 소련 사이에 진지한 협상이 거의 이루어지지 않았던 1947년부터 1963년까지의 시기이다. 1945년에서 1955년까지는 단 한 번의 정상회의조차 없었다. 1952년에 모스크바 주재 미국 대사였던 조지 캐넌(George Kennen)은 그가 미국대사관에서 고립되어 지낸 기억을 제 2차세계대전 당시 베를린 강제수용소에서의 경험에 비유할 정도였다. 그러나 1979년대와 1980년대 후반의 냉전시대는 그전과는 상당히 달랐다. 미국과 소련은 빈번하게 접촉했고 군축조약에 대한 지속적인 협상을 벌였다. 1985년 미하일 고르바초프가 정권을 잡은 후에는 소련의 정책이 변화되는 것과 함께 냉전 또한 너무나 신속하게 종식되었다. 1989년 동유럽에서 소련의 패권은 무너졌고, 1991년에는 소련 자체가 해체되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