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락사

등록일 2003.06.11 한글 (hwp) | 2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치료할 수 없는 병으로 인간모습이라 보기에 힘들 몰골을 하고 인간이 겪을 수 없는 고통스럽고 비참한 상태를 겪고 있는 불치병 환자들은 텔레비젼을 통하여 볼때면, 저렇게 고통받으면서도 살기 위해 온갖 노력을 다하는 것이 안타깝게 생각되기도 하지만, 때로는 저렇게 라도 살아야 하는가 하는 회의가 들 때가 있다.
사실 우리의 삶에서 중요한 것은 삶의 길이, 즉 수명이 아니다. 생명이 아무리 길게 연장된다고 해도 삶의 질이 충족되지 못하면 만족스럽지 못할 것이다. 생존 그 자체보다는 생존을 통해서 영위되는 자유로움이나 즐거움, 행복 등이 더 가치 있는 것이기 때문이다. 만일 어떤 사람이 평생을 침대에 누운 채 고통 속에서 신음하면서 살거나, 아니면 아무런 의식 없이 튜브로 영양을 공급받으며 산다고 해 보자, 과연 그러한 삶이 가치 있고 존엄한 삶이라 할 수 있을까? 또한 그를 살아있는 인가이라 할 수 있는가?
오히려 짧은 시간이나마 열정을 다해 불꽃처럼 타오른 뒤 무엇인가를 남기고 요절해 버린 삶이 훨씬 더 가치 있을 수 있지 않을까? 우리가 젊은 나이에 생을 끝낸 많은 과학자들이나 예술가들을 아쉬워하면서도 동경하는 것은 바로 그들의 짧은 삶이 의미와 가치로 충만해 있다고 보기 때문이다.
이렇게 삶의 내용과 질을 중요시하는 관점에서 안락사 문제를 접근하게 되면, 자발적 안락사를 동의하지 않을 수 없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안락사 2 페이지
    저자 데릭 험프리의 [마지막 비상구 - 안락사를 말하다]는 전 세계에 큰 풍파를 일으켰다. 단시간에 편안한 죽음을 위해 고통 받는 환자들이 어떠한 방법으로 생을 마감할 수 있는지 방법을 알려주는 책으로 안락사를 도모하고 있기 ..
  • 안락사(Euthanasia) - 찬성 : 인간으로서의 존엄과 가치를 위해 품위 있는 죽음을.. 5 페이지
    Ⅰ. 서 론 현대에 이르면서 인간의 삶의 질에 대한 기준이 변화함에 따라 과거에는 목숨을 부지하며 얼마나 수명을 지속시킬 것인가에만 초점이 맞춰졌다면, 오늘날에는 어떻게 사는 것이 정신적, 육체적 안정에서 오는 행복을 만족하..
  • [안락사]안락사(安樂死) - 품위있는 죽음, 혹은 살인 4 페이지
    품위있는 죽음, 혹은 살인 - 안락사(安樂死) 사람은 누구나 한번은 ‘죽음’이라는 시간을 맞이하게 된다. 그 시간은 개인에 따라 빠르게 찾아올 수도 있으며, 아주 늦게 찾아올 수도 있다. 죽음의 시간은 너무나 갑작스러..
  • 안락사는 허용되어야 하는가- 찬성입장 10 페이지
    안락사는 현재 인터넷 상에서 떠들석 하게 그 관심이 대두되고 있다. 안락사 관련 개인 홈페이지가 개설되어 엄청난 조회수를 누리고 있다. 그만큼 현재 사회적으로 관심이 크다는 것이다. 안락사는 인간의 존엄성 도덕성인..
  • 윤리적 판단 - 안락사를 중심으로 3 페이지
    1. 들어가며 인간의 존엄성에 관한 많은 문제들이 있다. 낙태를 허용할 것인가 말 것인가? 사형제도는 유지되어야 하는지 또, 어떤 방식으로 이루어져야 하는지에 관하여 이견이 분분하다. 기술과학의 발전은 인간 체세포 분열..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