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과] 이성에의도피

등록일 2003.06.08 한글 (hwp) | 5페이지 | 가격 500원

목차

없음

본문내용

프란스시 세퍼의 이성에서의 도피를 읽으면서, 처음 한번 완독 시에는 이 책이 과연 무엇을 이야기 하고자 하는지 정확히 알지 못하였다. 지금 세 번을 읽은 이후임에도 별반 차이가 없는 느낌이다. 그 만큼 이제 대학 공부를 시작한 내가 철학이라는 현대 적인 사상에 초면인 것도 있으나.. 현대 사상에 기초한 현대인들의 기호에 맞게 하나님을 알고자하는 노력이 없었던 것도 같다. 다시 말하면, 하나님을 알고 하나님을 믿는 다는 그 사실 자체만을 강조하며 자라난 한국 기독교의 탓도 있으리라..

내가 이 책을 읽으면서 기존에 기독교에 대하여 전반적으로 가지고 있었던 나의 생각에 큰 변화를 가져 올 만큼 이 책은 나에게 다양한 생각을 요구한 것 같다. 삶의 묵상에서부터 선교에 이르기까지 내가 기독교를 이해하는 도구인 믿음에 더 필요한 것이 있으며, 현대 사람들에게 더 접근하기 위해서는 다른 도구이자 무기인 현대인의 사상의 이해를 나의 전도와 교제의 도구로 사용해야 한다는 것을 어렴풋이 나마 알게 해주었다.

나는 지금 이 책을 정리하면서 거의 신학적 기초가 없는 나에게 하나의 단계를 쌓아나간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