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독교] 부활

등록일 2003.06.08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300원

소개글

계명대학교 채플 보고서
현대사회와 기독교 보고서

목차

없음

본문내용

지금 현재는 아니지만 어렸을 때 교회를 다닐 때를 생각하면...
부활절이라고 달걀을 삶아서 껍질에 이쁜 모양을 새기고 하던 기억이 난다.
또 성탄절이라고 크리스마스라고...
산타할아버지가 올해에는 어떤 선물을 주실까?
이런 생각을 많이 했던 기억이 난다.
그때에는 이런 날이 왜 있는지 잘 알지 못했다.
그러나 점점 커 가며 알게 되면서 좀 더 깊게 생각하게 되었다.
교회의 절기 중에서 가장 큰 절기라고 하면 성탄절과 부활절을 꼽을 수 있다.
이 중에서 성탄절은 이미 한국에서도 세속화되어 그 의미가 퇴색되어 버린지 오래 되었다.
부활절은 그렇지 않지만 외국에서는 성탄절 못지 않게 의미가 없어지고 상업화 된지 오래 되었다.
그런데 한국에서도 이 부활절은 어딘가 모르게 봄맞이 단장 정도로 전락되어진 느낌이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