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산] 2003년 예산안

등록일 2003.06.08 한글 (hwp) | 1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Ⅰ. 2003년 예산안 세입 세출안 개요 2

Ⅱ. 2003년 예산안의 전체모습 3

Ⅲ. 2003년 부문별 예산안의 주요 내용 3
1. 복지분야 3
2. 교육분야 4
3. 문화․관광 4
4. SOC투자 4
5. 농어촌 지원 5
6. 환경분야 및 재해방지 5
7. 통일․외교 5
8. 과학기술 6
9. 수출․중기 6
10. 공무원 처우개선 7

Ⅳ. 2003년 예산안의 신설 및 이색 국가사업 7

Ⅴ. 2003년 예산안의 특징 8

Ⅵ. 2003년 예산안의 평가 8
1. 예산안의 특징 8
2. 예산안의 문제점 10

Ⅶ. 2003년 예산안에 대한 사견과 결론 11

본문내용

Ⅰ. 2003년 예산안의 개요

예산규모
일반회계 규모는 111.7조원으로 2002년 예산보다 2.0조원(1.9%) 증가한 수준이다.
22개 특별회계는 2002년 예산보다 3.6조원(5.3%) 증가한 71.4조원으로 책정되었다.
일반·특별회계를 합산한 총계규모는 183.0조원(3.2%)순계규모는 155.8조원(4.1% 증가)
내년에는 국채 발행이 중단되고 공기업 주식 매각 수입도 올해보다 3조8000억원이나 줄어든다.
그렇지만 내년 ‘나라살림’ 규모는 줄지 않기 때문에 기업과 개인이 내야 할 세금은 크게 늘어난다. 1인당 조세부담액이 처음으로 300만원을 넘어서고 조세부담률도 사상 최고치에 이를 전망이다.
정부는 내년 일반회계 세출(歲出)예산을 올해 본예산보다 5.5% 증가한 111조6580억원으로 정했다.
이에 비해 일반회계의 국세(國稅) 세입예산은 올해보다 9.9% 늘어난 103조1610억원으로 잡았다. 일반회계 국세 세입예산 증가율이 세출예산 증가율보다 4.4%포인트 높다. 일반회계와 특별회계를 합한 내년 총 국세 세입예산은 113조7974억원으로 올해보다 9.8% 많다.
국세에 지방세를 더한 내년 총 조세수입은 143조8000억원, 이를 내년 국내총생산(GDP)으로 나눈 조세부담률은 22.6%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총 조세수입을 내년 추계 인구(4792만5000명)로 나눈 1인당 세금부담액은 300만원이 된다. 1인당 세금부담액은 1999년 처음 200만원을 넘어선 뒤 4년 만에 300만원을 웃도는 셈이다. 다만 총 조세수입은 기업의 법인세 등 기업이 내는 세금이 포함돼 있기 때문에 실제로 개인이 300만원씩 세금을 낸다는 뜻은 아니다.
봉급생활자가 내는 세금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근로소득세 예산은 올해 실제 세수(稅收)보다 4.8% 늘어난 7조8500억원으로 정해졌다.
여러 가지 세목 가운데 가장 증가율이 높은 것은 특별소비세로 예상증가율이 20.2%다.

참고 자료

한국경제신문 조선일보 중일일보 동아일보 문화일보 연합뉴스 ytn뉴스
매일경제 머니투데이 (9월25일 전후 신문기사 기준)
기획예산처 홈페이지의 자료실(보도 자료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