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톤 ] 플라톤의 국가

등록일 2003.06.07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000원

목차

서론
본론
결론

본문내용

서론
플라톤이 살았던 시대는 고대 그리스 시절이다. 더 정확히 말하면 플라톤은 기원전 5-4세기를 살았던 그리스의 철학자이었다. 고대 그리스 시대는 일찍이 학문이 활짝 꽃피었었고, 그리스 시대의 학문은 서양 학문의 근원이 되었다. 그러나 우리나라로 따지면 삼국시대 이전이라고 할 수 있는 그런 시대인데, 당대의 가장 뛰어난 철학자라고는 하지만 지금의 학문 수준과는 상당한 차이가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플라톤의 저서 국가를 보는 순간 놀라지 않을 수 없었다. (물론 내용은 소크라테스가 그의 사상을 그들의 제자들에게 문답식으로 전해 주는 것이지만, 플라톤이 그의 집대성을 해서 책으로 엮었기 때문에 플라톤의 사상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일단 책의 난해함을 둘째치고 라고, 어떻게 그 시대에 그런 생각을 할 수 있었을까 하는 그런 놀라움 말이다. 물론 철인 정치를 비롯한 이데아론 등은 고등교육을 받은 사람들을 누구나 어렴풋이 라도 알고 있는 내용들이지만, 그것들이 이미 2500여년전의 사상이라면 놀라지 않을 수 없다. 형이상학의 기초가 되었던 이데아론과, 철인 정치는 과연 어떠한 것일까? 또한 교육론과 변증술은? 국가에 주장하고자 했던 플라톤의 사상들이 어떠했으며, 그런 것들이 우리의 삶에 어떠한 영향을 줄 수 있는지 살펴보는 것은 상당히 의미 있는 일일 것이다.

본론
이 책의(플라톤의 국가 체 7권)내용을 한 문장으로 요약하자면, 동굴의 비유를 통한 교육의 중요성과 그 과정에 있다. 즉 동굴의 비유를 통해서 교육의 필요성을 역설하고 있고, 그러한 교육은 변증술을 통한 방법에 있다고 하였다. 그리고 궁극적으로 이르러야할 '최고의 앎'으로서 '좋음의 이데아'가 제시되고 있다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