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양 근대사] 19세기 유럽 민족주의

등록일 2003.06.02 한글 (hwp) | 4페이지 | 가격 1,500원

목차

서론

Ⅰ 자유주의자에서 민족주의자로의 변신
Ⅱ 자유주의의 변형
Ⅲ 독일 민족주의의 계보
Ⅳ 인종주의적 색체
Ⅴ 군국주의적 경향

결론

본문내용

서론
르네상스 시기의 마이아벨리즘이 전제로 하는 엄격한 힘과 기질의 이념이 실질적인 열매를 맺은 곳은 이탈리아가 아닌 19세기 독일이다. 독일의 애국적인 역사가이며 민족통일의 사도인 트라이치케는 독일 위에 군림하는 프러시아 왕국이 그의 꿈인 독일의 통일을 이루는데 실천적 행동을 한 가슴속에 호소한 시인이자 국민을 깨우는 예언자이다.
그러나 그는 그 당시의 독일인들과 마찬가지로 근대 민족들은 그들의 역량을 개인의 자유와 보편적 이념으로부터 끌어낸다는 것을 이해하지 못했다. 서구문명 사회에 결속과 탄력을 부여해 주는 영감은 국가로부터 흘러나오는 것이 아니라 바로 개인의 자유와 보편적 이념으로부터 흘러나오는 것인데, 국가권력에 그 기초를 두고 영웅을 자신의 법으로 삼고 있는 독일에서는 그러한 결속과 탄력을 볼 수 없었다.
트라이치케와 비스마르크는 19세기 독일에 권력 숭배와 영웅 숭배를 확고하게 그리고 결정적으로 확립하였다. 즉 독일 자유주의는 조국의 제단 위에 서구의 제 이상을 희생으로 바쳐 버렸던 것이다. 이미 독일의 상당수의 자유주의자들은 다수가 자유주의적이기보다는 오히려 독일적이었으며, 자유주의자였던 트라이치케도 이내 민족의 통일과 독립을 바라는 그의 불타는 열망으로 말미암아 그에게 남아있던 자유주의적 요소는 다른 독일인처럼 단순히 민족적 목적을 위한 수단이 되어 버렸다.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최근 본 자료더보기
      추천도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