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하일기

등록일 2003.06.02 MS 워드 (doc) | 4페이지 | 가격 800원

목차

-도강록(渡江錄)-
-관내정사(關內程史)-
-용어 풀이-
-열하일기를 읽고 나서-

본문내용

아침에 보슬비가 내리기 시작하더니 하루종일 내렸다 갰다 했다. 오후에 압록강을 건너 :)구련성에서 묵었다. 시냇물이 불어서 위험했지만 기어이 강을 건너기로 결심했다. 부사의 행차가 성으로 가는 것을 본 후 배가 떠나는 곳인 구룡정으로 와서 말과 함께 :) 사열을 받았다. 배를 타고 10리 길을 가서 삼강(三江)에 이르니 강물의 맑기가 마치 비단결 같았다. 강을 건넌 후 구련성을 향해 떠났는데 푸른 숲에 군데군데 호랑이 그물이 쳐 있었다. 돌아다니면서 노숙을 위해 진을 치는 것을 구경했는데 마치 하나의 마을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6월 25일*
낮이 되자 맑게 갰다. 간밤에 내린 비에 젖은 옷과 이불을 내어 말리고 :)쇄마 마부 중에 술을 가지고 온 자가 있어 잔을 기울이고 낚시를 하였다. 방물을 전부 가져오지 못해 다시 구련성에서 묵기로 하였다.
*원하는 자료를 검색 해 보세요.
  • 박지원의 열하일기를 읽고 감상문 4페이지
    박지원의『열하일기』를 읽었다. 학문적인 감동이나 지식과 정보를 얻어내기 위해 보통의 대학생들은 『열하일기』를 읽는다. 아마 나 역시도 지금의 상황이 조금 더 가벼웠으면, 그렇게『열하일기』를 읽으려 했을 것이고, 무언가 얻어내려..
  • 한국문학통사 호질 7페이지
    1. 한국문학통사 「호질」 열하일기의 관내정사라는 대목에 들어 있는 호질은 박지원의 작품인가 하는 점부터 논란거리이다. 어디를 가다 보니 벽에 걸어놓은 글이 있어 베꼈다고 했으니, 그 말대로라면 아무리 첨삭을 했다 하더라도 ..
  • [역사] 열하일기 사료분석 3페이지
    『열하일기』는 1780년(정조4년) 5월 25일부터 10월 27일까지 압록강을 건너 성경, 산해관, 북경을 거쳐 청나라 황제의 하계별궁이 있었던 열하(지금의 承德)를 여행한 중국 여행기이다. 조선시대의 중국 여행은 당시 외교사..
  • [한국한문문학]열하일기(도강록) - 박지원 6페이지
    初八日甲申晴.與正使同轎.渡三流河.朝飯於冷井.行十餘里.轉出一派山脚.泰卜忽鞠躬趨過馬首.伏地高聲曰.白塔現身.謁矣.泰卜者.鄭進士馬頭也.山脚猶遮.不見白塔.趣鞭行不數十步.纔脫山脚.眼光勒勒.忽有一團黑毬.七升八落.吾今日始知.人生本無依附.只得..
  • 열하일기를 읽고. 4페이지
    <서론> 가. 열하일기를 읽게 된 동기 고등학교시절에 연암 박지원에 대한 작품은 호질, 광문전, 민옹전, 허생전, 양반전 등 해학적인 성격을 지닌 작품이라고 알고는 있었지만, 연암 박지원의 사상인 북학의를 주장하는데 열..

이 자료와 함께 구매한 자료

      최근 구매한 회원 학교정보 보기
      1. 최근 2주간 다운받은 회원수와 학교정보이며
         구매한 본인의 구매정보도 함께 표시됩니다.
      2. 매시 정각마다 업데이트 됩니다. (02:00 ~ 21:00)
      3. 구매자의 학교정보가 없는 경우 기타로 표시됩니다.
      4. 지식포인트 보유 시 지식포인트가 차감되며
         미보유 시 아이디당 1일 3회만 제공됩니다.
      상세하단 배너
      최근 본 자료더보기
      상세우측 배너
      추천도서
      열하일기